성숙한 삶을 위한 오유경의 마음사전…어른 연습[신간]

강석봉 기자 입력 2023. 12. 5. 15:43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어른이란 삶의 마지막까지 더 나아지려는 사람이다”
‘오래’ 살기보다 ‘멋지게’ 살고 싶은 당신에게
아나운서 오유경이 건네는 어른다움에 대한 새로운 시선




아침마당 KBS 뉴스광장 6시 내고향 생로병사의 비밀 등 한국인이라면 누구나 아는 방송 속 얼굴, 오유경이 어른 연습으로 다시 인사를 건넨다. 25년 경력의 베테랑 아나운서인 그녀는 ‘최초로 왼쪽 자리에 앉은 여성 메인 앵커’이자 4개의 장관상과 한국방송대상을 수상하는 대기록을 남긴 방송인들의 롤 모델이다. 누가 봐도 성공한 직업인인 그녀는 현재 더 큰 목표를 향해 나아가는 중이다. 바로 건강한 내면을 갖춘 ‘성숙한 어른’이 되는 것이다. “이제는 높이 올라가기보다 넓어지는 사람으로 살고 싶다” 말하는 그녀는 생업의 전장에 있을 때만큼이나 진지한 각오를 다진다. 언제든 좋은 마음을 꺼내줄 수 있는 푸근한 어른, 자꾸 만나고 싶은 친구, 스스로에게 떳떳한 인생을 선물하는 사람이 그녀의 새로운 이상이다. 아나운서로서 세상의 목소리를 대변하던 그녀는 이제 성장해가는 한 사람으로서 내면의 목소리를 들려준다. 오유경이 생각하는 ‘어른’이란 무엇인지, 그녀가 꿈꾸는 미래는 어떤 모습인지 만나보도록 하자.

“‘오래’ 살기보다 ‘멋지게’ 사는 내가 되길”


세월은 어른을 만들어주지 않는다. 나이를 먹는다고 저절로 어른이 되는 사람은 없다. 진정한 어른은 성숙한 내면과 품위 있는 태도로 완성된다. 그러한 인간상을 꿈꾸는 저자는 “죽을 때까지 성장하는 사람으로 살겠다”라고 하며, 우리에게 어른 되기를 함께 ‘연습’하자고 권한다. 흔히들 은퇴 후의 삶을 ‘인생 2막’이라 부르며 여유와 휴식의 시기로 생각하곤 한다. 하지만 저자는 “인생을 그저 남은 것으로 여기고 살 수는 없다” 단언하며 ‘인생 3막’이라는 새로운 시각을 제시한다. 인생 3막이란 성공이라는 사회적 가치가 아닌 성장이라는 내면의 가치를 통해 나다움을 구현하는 시기다. 진정 의미 있고 행복한 인생 후반기를 위해 끝없이 노력하고 새롭게 열정의 불을 지펴야 하는 때다. 나이를 먹으며 점점 뒤처진다는 생각에 자신감을 잃는 이들이 많지만, 오유경은 이 책을 통해 우리가 언제든 어른다운 삶을 만들어갈 수 있다는 용기를 전한다. 이렇듯 마지막까지 성장하기를 멈추지 않는 사람에게, 인생의 전성기란 지나간 추억이 아닌 다가올 내일일 것이다.

“버텨내는 삶이 아닌 가꿔나가는 삶”


책은 총 4장, 22개의 주제로 구성되어 있다. 일, 시간 관리, 건강, 인간관계, 소비 등 생활의 지혜가 스며든 주제부터 책임, 용기, 성공, 실패, 죽음, 사랑 등 삶의 철학적 주제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각도로 인생 3막의 단어들을 살펴본다. 이는 ‘어른’이라는 렌즈를 통해 다시 쓰는 오유경만의 마음사전이다. 책은 그녀가 젊은 날 겪었던 시행착오와 고민 끝에 정립한 일상의 원칙들, 살면서 만난 멋진 어른들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그 과정에서 조금 더 일찍 알았더라면 좋았을 인생의 지혜, 타인과 나누고 싶은 가치를 모아 ≪어른 연습≫에 녹여냈다.

하루하루 살아가는 데 급급해 긴 시각에서 행복한 삶을 가꾸는 것을 잊고 있던 사람이라면, 오유경과 함께 어른 되기를 연습해보자. 버텨내는 삶에서 가꿔나가는 삶으로 이동하며 점점 더 스스로 사랑할 만한 인생을 만들어갈 수 있을 것이다.

지은이 오유경


KBS 아나운서로 입사해 25년간 재직했다. 아침마당, 생방송 시사투나잇, 생로병사의 비밀, KBS 뉴스광장, 6시 내고향, TV 책을 말하다 등의 방송을 통해 국민 아나운서로 시청자에게 사랑받았다. 그녀는 수많은 ‘최초’와 ‘최고’의 기록을 남긴 방송인들의 롤 모델로 손꼽힌다. 신뢰도 높은 진행과 다양한 방송에서 활약한 공로를 인정받아 ‘한국방송대상 아나운서상’을 수상했다. 2013년부터는 아나운서의 역할에서 한 발 나아가 한류 매거진 KBS kwave를 창간하고 편집인으로서 한국의 문화와 콘텐츠를 세계에 알리는 데 힘썼다.

인생 3막을 위해 KBS에서 퇴사한 이후로는 아나운서로서의 ‘인생 2막’을 정리하고 자기다움을 찾아 다양한 분야에 도전 중이다. 자아 성장을 추구하는 유튜브 채널 ‘오유경 TV’를 통해 시청자와 소통하는 한편, 예술의 즐거움을 나누고자 문화예술공간 ‘평창동 1번지’를 건축 중이며 개관을 준비하고 있다.

‘인생 3막’에는 높이 올라가기보다 넓어지며 성장하는 삶을 꿈꾸는 그녀는 ‘어른다운 어른’이 되기 위해 자신만의 철학을 만들어가고 있다. 저자는 품위 있고 성숙한 사람이 되려고 노력하는 과정에서 조금 더 일찍 알았더라면 좋았을 것들, 이제라도 다른 이들과 공유하고 싶은 가치를 모아 한 권의 책 ‘어른 연습’에 담았다.

오유경


강석봉 기자 ksb@kyunghyang.com

Copyright© 스포츠경향.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