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잇슈 키워드] ‘40만 원’ 캠핑 난로가 120만 2천 원이 된 기막힌 사연

KBS 입력 2023. 12. 5. 07:38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오늘 마지막 키워드, '캠핑 난로'입니다.

온라인 방식으로 물건 살 때 조심하셔야겠습니다.

한 소비자가 '가짜 쇼핑몰'에 꼼짝없이 당했다며, 경험담을 공유했습니다.

한 사이트에서 캠핑 난로를 주문한 소비자 A 씨.

업체로부터 연락을 받습니다.

'사이트를 하나 알려줄 테니 취소하고 다시 결제해달라'는 내용이었습니다.

현금으로 사면 조금 더 싸다는 말에 업체가 알려준 곳에서 40만 원을 결제했는데, 이게 화근이었습니다.

"수수료 천 원을 같이 안 보내서 주문 접수가 안 됐다"며 재결제를 요구해온 겁니다.

A 씨가 의심하자 업체는 오히려 큰소리를 치며 안심시키는데요.

A 씨는 이 말에 속아 상품 금액에 수수료를 더한 40만 천 원을 추가로 입금했습니다.

그런데 이 업체, 또 재결제를 요구했습니다.

A 씨는 그제야 사기라는 걸 눈치챘는데요.

환불을 요구하니, "재결제를 하면 120만 2천 원으로 돌려주겠다"는 뻔뻔함을 보입니다.

알고 보니 이 업체, 유명 쇼핑몰을 사칭한 '가짜 사이트'였는데요.

현금 결제를 유도하면 일단 사기 아닐까, 의심하셔야 합니다.

지금까지 잇슈키워드였습니다.

■ 제보하기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카카오 '마이뷰', 유튜브에서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KBS

Copyright© KB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