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답십리·홍제동 모아타운 추가 선정

김동필 기자 입력 2023. 12. 5. 06:48 수정 2023. 12. 5. 07:03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동대문구 답신리동 위치도. (서울시 제공=연합뉴스)]

서울시는 동대문구 답십리동, 서대문구 홍제동 2곳을 '모아타운' 대상지로 추가 선정했다고 밝혔습니다.

모아타운은 노후 저층 주거지를 하나로 묶어 정비사업을 추진하는 서울시의 소규모 정비 모델입니다.

모아타운 대상지로 선정되면 각 자치구가 모아타운 관리계획을 수립하고, 시는 모아타운 관리계획수립 용역비 70%를 자치구에 지원합니다.

당신의 제보가 뉴스로 만들어집니다.SBS Biz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홈페이지 = https://url.kr/9pghjn

짧고 유익한 Biz 숏폼 바로가기

SBS Biz에 제보하기

저작권자 SBS미디어넷 & SBS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opyright© SBS Biz.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