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리얼]"빚 갚으려 원양상선 탑니다"…전세사기 피해자의 현실

씨리얼 전서영 PD 입력 2023. 12. 4. 16:2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현재까지 파악된 전세사기 피해 건수는 1만 건이 넘는다고 합니다.

또한 전세사기 사건의 피해자 중 70%는 2030세대라고 하는데요.

전세사기 특별법이 시행된 지 반년이 지났음에도 여전히 수많은 전세사기 피해자들은 고통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별안간 전세사기 피해자가 되어 전 재산을 잃게 되었다는 지수 씨.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핵심요약
전세사기 피해자의 70%는 2030세대
집다운 집에 살고 싶었던 청년은 별안간 전세사기 피해자가 되었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현재까지 파악된 전세사기 피해 건수는 1만 건이 넘는다고 합니다. 또한 전세사기 사건의 피해자 중 70%는 2030세대라고 하는데요. 전세사기 특별법이 시행된 지 반년이 지났음에도 여전히 수많은 전세사기 피해자들은 고통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씨리얼 팀은 전세사기로 전 재산을 잃고 그 돈을 메꾸기 위해 원양상선을 타게 된 최지수(32세) 씨를 만났습니다. 씨리얼 팀이 만나고 온 지수 씨는 "전세사기를 당하지 않는 유일한 방법은 전세 계약을 하지 않는 것" 이라며 "안전한 전셋집은 없다"고 했는데요. 별안간 전세사기 피해자가 되어 전 재산을 잃게 되었다는 지수 씨. 지수 씨는 어떤 일들을 겪었기에 더 이상 안전한 전셋집은 없다고 이야기하는 걸까요? 지금 바로 영상으로 확인해 보세요.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jebo@cbs.co.kr
  • 카카오톡 :@노컷뉴스
  • 사이트 :https://url.kr/b71afn

씨리얼 전서영 PD imseo0@cbs.co.kr

▶ 기자와 카톡 채팅하기▶ 노컷뉴스 영상 구독하기

Copyright©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