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체크] 티빙·웨이브, 이르면 다음주 합병 MOU…넷플릭스 독주 막아설까

윤진섭 기자 입력 2023. 12. 1. 15:55 수정 2023. 12. 1. 17:24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 경제현장 오늘 '이슈체크' - 김국진 미디어미래연구소장

국내 온라인동영상서비스, OTT 플랫폼인 티빙과 웨이브의 합병이 임박했습니다. 두 회사의 합병이 상당한 시너지를 낼 것이라는  예상도 있지만, 합병이 성사되기까지는 넘어야 할 산도 만만치 않다는 분석이 나옵니다. 관련해서 김국진 미디어미래연구소장 모시고 자세히 들여다보겠습니다.

Q. 국내 OTT 티빙과 웨이브의 합병이 무르익고 있습니다. 국내 OTT 시장의 현황과 두 회사의 점유율은 어떻습니까?

Q. 티빙과 웨이브의 합병은 3년 전부터 논의가 있었는데 최근 들어 왜 급물살을 타게 된 겁니까?

Q. 그렇다면 티빙과 웨이브가 합병하면 국내에서 넷플릭스, 쿠팡플레이를 넘어설 정도의 경쟁력을 갖출 수 있을까요?

Q. 그렇다면 글로벌 경쟁력은 어떻습니까?

Q. 합병이 이루어질 경우 지분 구조나 경영 주도권은 어떻게 될까요?

Q. 두 회사의 합병에 넘어야 할 과제는 무엇이 있습니까?

(자세한 내용은 동영상을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당신의 제보가 뉴스로 만들어집니다.SBS Biz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홈페이지 = https://url.kr/9pghjn

짧고 유익한 Biz 숏폼 바로가기

SBS Biz에 제보하기

저작권자 SBS미디어넷 & SBS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opyright© SBS Biz.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