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초전 안혜지 스틸+역전 레이업, BNK썸 안방 첫승으로 3연패 탈출

이원만 입력 2023. 11. 29. 21:07 수정 2023. 11. 29. 22:0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노란 번개'가 경기 막판 코트를 휘저었다.

노랗게 물들인 숏컷이 트레이드 마크인 부산 BNK썸의 가드 안혜지가 경기 막판 번개같은 가로채기와 속공 레이업 슛으로 팀을 연패 위기에서 구해냈다.

BNK 썸은 29일 부산 사직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3~2024 우리은행 우리WON' 여자프로농구 홈경기에서 용인 삼성생명을 상대로 경기 종료 3.6초를 남기고 나온 안혜지의 레이업슛을 앞세워 59대58로 승리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스포츠조선 이원만 기자] '노란 번개'가 경기 막판 코트를 휘저었다. 노랗게 물들인 숏컷이 트레이드 마크인 부산 BNK썸의 가드 안혜지가 경기 막판 번개같은 가로채기와 속공 레이업 슛으로 팀을 연패 위기에서 구해냈다.

BNK 썸이 안방에서 3연패를 끊어내며 시즌 첫 홈 승리를 거뒀다. BNK 썸은 29일 부산 사직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3~2024 우리은행 우리WON' 여자프로농구 홈경기에서 용인 삼성생명을 상대로 경기 종료 3.6초를 남기고 나온 안혜지의 레이업슛을 앞세워 59대58로 승리했다. 이로써 BNK썸은 이번 시즌 세번째 홈경기에서 첫 승리했다. 더불어 최근 3연패를 끊어내며 3승(4패)째를 기록해 3위 삼성생명(4승4패)에 0.5경기차로 따라붙었다.

경기 막판 모든 결과가 뒤집혔다. 이날 BNK는 경기 초반 삼성생명을 압도했다. 1쿼터 중반부터 연속 12점을 넣으며 19-5까지 앞서나갔다. 삼성생명이 차근차근 점수차를 좁혔다. 2쿼터 야투성공율이 좋아지면서 28-28로 동점을 만들었다. 전반은 BNK썸이 34-31로 근소하게 앞섰다.

3쿼터부터 흐름이 삼성생명 쪽으로 넘어갔다. 신이슬이 연속 3점포를 터트리며 39-38로 첫 역전에 성공했다. BNK 역시 이소희의 3점포로 응수하며 3쿼터를 43-43으로 마쳤다.

승부는 4쿼터 막판에 갈렸다. 삼성생명이 김단비와 신이슬의 3점포를 터트리며 기선을 잡았다. 계속 삼성생명의 리드가 이어졌다. 하지만 BNK 썸이 역전 찬스를 만들었다. 57-58로 뒤진 경기 종료 14.5초 전 진안이 자유투 2개를 얻었다. 하지만 진안은 자유투를 모두 놓쳤다. 삼성생명으로 승기가 넘어간 듯 했다. 그런데 마지막 공격을 시도하던 배혜윤이 하프라인 부근에서 안혜지에게 가로채기를 허용했다. 안혜지는 노란 머리를 흩날리며 번개같이 드리블 해 3.6초를 남기고 역전 레이업을 성공했다. 삼성생명은 3.6초를 남기고 작전타임을 불렀다. 마지막 공격을 준비했다. 그러나 이해란의 2점슛은 림을 벗어났다. BNK 썸의 승리가 확정된 순간이었다.

이원만 기자 wman@sportschosun.com

Copyright© 스포츠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