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arte] 티켓 이벤트 : 힐마 아프 클린트 다큐멘터리 시사회

입력 2023. 11. 29. 18:31 수정 2023. 11. 30. 00:48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다큐멘터리 '힐마 아프 클린트-미래를 위한 그림' 시사회가 12월 13일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다.

최초의 추상화가 힐마의 일대기와 작품, 작가 노트를 공개한 다큐로 상영 후 이숙경 관장 간담회가 준비돼 있다.

2023 크레디아 클래식 클럽이 12월 6일 서울 롯데콘서트홀에서 공연한다.

뮤지컬 '드라큘라'의 10주년 공연이 12월 6일부터 내년 3월 3일까지 서울 샤롯데씨어터 무대에 오른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다큐멘터리 ‘힐마 아프 클린트-미래를 위한 그림’ 시사회가 12월 13일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다. 최초의 추상화가 힐마의 일대기와 작품, 작가 노트를 공개한 다큐로 상영 후 이숙경 관장 간담회가 준비돼 있다. 12월 7일까지 아르떼 사이트에서 신청할 수 있다. 10명에게 티켓 2장씩을 준다. 당첨자 발표는 8일.


arte.co.kr에서 투표에 참여하고 티켓 이벤트에 응모할 수 있습니다.

꼭 읽어야 할 칼럼

● 뉴욕 연방청사 광장을 가로지른 조각의 최후


미국 뉴욕 법원은 연방청사 앞에 설치한 리처드 세라의 ‘기울어진 호’ 조각을 철거하라고 결정했다. 광장을 오만하게 가로지른, 게다가 위협적으로 기울어진 녹슨 강철벽은 주민들의 반대에 부딪쳤다. 대다수 주민은 폐기하는 쪽에 손을 들었다. 결국 조각은 세 조각으로 분해돼 사라졌다. - 서울대미술관장 심상용의 ‘이토록 까칠한 미술’

● 기도가 잘 이뤄진다는 곳에서 자릿세 받기


올해 데뷔 작가 중 김희재는 눈에 띈다. 그의 첫 장편 <탱크>는 지방 야산의 ‘탱크’라 불리는 컨테이너를 다룬다. 이곳에서 기도하면 기적이 이뤄진다고 해 황영경과 손부경은 기도할 사람들에게 시간제 예약을 받는다. 인간의 고독과 우울을 잔잔하게 지켜본다는 점이 인상적이었다. - 인플루엔셜 한국문학팀장 최지인의 ‘탐나는 책’

꼭 봐야 할 공연·전시

● 음악 - 피아노 4대가 한 무대에


2023 크레디아 클래식 클럽이 12월 6일 서울 롯데콘서트홀에서 공연한다. 네 대의 피아노가 한 무대에 오르는 모습을 선보이는 피아노 엑스트래버갠저 공연이다.

● 뮤지컬 - 드라큘라


뮤지컬 ‘드라큘라’의 10주년 공연이 12월 6일부터 내년 3월 3일까지 서울 샤롯데씨어터 무대에 오른다. 흡혈귀 드라큘라 백작의 비극적인 사랑을 그린 작품이다.

● 전시 - 워너브라더스 100주년 특별전


워너브러더스 100주년 특별전이 내년 3월 31일까지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다. 워너브러더스 대표작들의 미디어아트, 포토존 등을 접할 수 있다.

클래식과 미술의 모든 것 '아르떼'에서 확인하세요
한국경제·모바일한경·WSJ 구독신청하기

Copyright© 한국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