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로스파이어' 세계 최강 가리는 'CFS 2023 그랜드 파이널', 29일 중국 청두에서 개막

남정석 입력 2023. 11. 29. 17:48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스마일게이트 엔터테인먼트는 전세계 '크로스파이어' e스포츠의 최고 대회인 'CFS 2023 그랜드 파이널'의 개막식과 개막전을 중국 청두에서 29일 개최하고 12일 간의 열전에 돌입했다.

우선 중국, EU-MENA(유럽-중동-북아프리카), 아메리카, 동남아시아 총 4개 권역에서 선발된 12개팀은 29일부터 12월 3일까지 그룹 스테이지를 진행한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스마일게이트 엔터테인먼트는 전세계 '크로스파이어' e스포츠의 최고 대회인 'CFS 2023 그랜드 파이널'의 개막식과 개막전을 중국 청두에서 29일 개최하고 12일 간의 열전에 돌입했다.

CFS 2023 그랜드 파이널'은 올해 10주년을 맞아 역대 최대 규모로 개최된다. 4년만에 '크로스파이어' 인기가 가장 높은 중국 청두에서 유관중으로 역대 최장인 총 12일의 일정으로 치러진다. 상금은 지난해보다 10만 달러 상승한 142만 달러(약 18억 4000만원)이다.

우선 중국, EU-MENA(유럽-중동-북아프리카), 아메리카, 동남아시아 총 4개 권역에서 선발된 12개팀은 29일부터 12월 3일까지 그룹 스테이지를 진행한다.

그룹 스테이지에서 3위를 차지한 팀들끼리의 와일드카드전은 12월 4일 진행된다. 그룹스테이지 1~2위를 기록한 6팀과 와일드카드전을 통해 선발된 2팀으로 구성된 총 8팀은 12월 5~6일 양일간 진행되는 넉아웃 스테이지 경기를 통해 최종적으로 12월 8일에 시작하는 플레이오프에 진출하는 4개의 티켓을 걸고 싸운다.

개막전은 A조의 전년 준우승팀 중국의 청두 올게이머스와 4년 만에 국제 대회에 복귀하는 터키의 LCK팀이 맞붙는다. 이외 A조에는 브라질의 전통 강호 임페리얼과 역시 4년 만에 CFS에 등장하는 북미의 쿤가르나가 배정돼, 치열한 3위 싸움이 벌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B조에는 XROCK 이스포츠(중국), 빈시트 게이밍(브라질), 랭킹이스포츠(베트남), 아누비스 게이밍(이집트)이 포진했다. 지난해 CFS 2022에서 플레이오프에 진출했던 아누비스 게이밍 외 최근 국제 무대에서 두각을 드러내지 못했거나, 신생팀들로 구성돼 결과가 예측이 어려운 조라 할 수 있다. 이밖에 C조는 지난해 챔피언 중국의 바이샤 게이밍과 3BL 이스포츠(이집트), 퍼시픽막타(필리핀), 카라하우스.2L(베트남)이 편성된 1강 3약의 구조다.

그룹 스테이지 및 넉아웃 스테이지는 중국 청두 량쓰지 스튜디오에서, 4강 및 결승 대회는 12월 8~10일 가오신 스포츠센터에서 유관중 대회로 치러질 예정이다. 모든 경기는 영어, 중국어를 비롯한 6개 언어와 'CFS' 공식 유튜브, 트위치 등 13개의 다양한 채널을 통해 전세계 생중계 된다.

남정석 기자 bluesky@sportschosun.com

Copyright© 스포츠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