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보이드

이수지 기자 입력 2023. 11. 29. 14:43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항공전술가 존 보이드(1927~1997)는 당대 최고 해군·해병대 조종사에게 진 적이 없는 미 공군의 전설적 전투기 조종사다.

'보이드'(플래닛미디)는 존 보이드 관련 기록과 인터뷰 비밀해제된 자료를 바탕으로 그동안 제대로 조명받지 못한 존 보이드의 삶과 업적, 21세기에도 유효한 그의 이론과 사상을 풀어낸 평전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보이드 (사진=플래닛미디 제공) 2023.11.29.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이수지 기자 = 항공전술가 존 보이드(1927~1997)는 당대 최고 해군·해병대 조종사에게 진 적이 없는 미 공군의 전설적 전투기 조종사다.

미국 전투기무기학교(FWS) 교관 시절 모의 공중전에서 학생조종사는 물론이고 교관들마저 40초 안에 이겨 ‘40초 보이드’라는 명성을 얻었다.

미 공군 최초 정식 공중전 전술 교범 '공중전 연구'를 저술하고, 항공기 기동성을 에너지 변환이란 물리적 현상에 입각해 정량화한 ‘에너지-기동성(E-M) 이론’을 만든 이론가다.

에너지-기동성 이론으로 F-15·F-16 설계에 영향을 준 F-15·F-16의 아버지, 경량 전투기를 부활시킨 전투기 마피아의 실질적 대부, 우다 루프 창시자, 군사개혁가, 군사사상가, 걸프전 승리 설계자, 미국의 손자(孫子) 등 다양한 수식어가 붙는 20세기 군사천재다.

그는 미군의 출세주의자와 관료주의자들에 맞서면서 많은 적을 만들고 별을 단 장군들에게도 도전해 장군으로 진급하지 못한 채 대령으로 전역했다.

전역 후에도 그의 추종자들과 군사 개혁에 앞장서면서 펜타곤의 이단아로 낙인찍혀 생전에 제대로 인정받지 못했다. 사후에도 대우받지 못하면서 제대로 인정받기까지 오랜 시간이 걸렸다.

'보이드'(플래닛미디)는 존 보이드 관련 기록과 인터뷰 비밀해제된 자료를 바탕으로 그동안 제대로 조명받지 못한 존 보이드의 삶과 업적, 21세기에도 유효한 그의 이론과 사상을 풀어낸 평전이다.

이 책에는 그의 업적 외에도 삶과 일에 대한 그의 생각들을 엿볼 수 있는 에피소드가 많이 담겼다.

☞공감언론 뉴시스 suejeeq@newsis.com

Copyright© 뉴시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