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살 아이 덮친 핏불테리어…비명 소리에 엄마 달려왔지만 [월드 클라스]

김하은 기자 입력 2023. 11. 29. 11:18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반려견을 가족처럼 기르는 사람들이 늘어난 동시에 개물림 사고도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미국에서 두 살배기 아이가 맹견으로 유명한 핏불테리어에게 봉변을 당했습니다.

주차되어 있는 차쪽으로 다가가는 아이와 엄마, 그런데 갑자기 어디선가 커다란 개 한 마리가 나타나 아이를 덮칩니다.

아이의 비명 소리에 엄마가 달려왔지만, 잔뜩 흥분한 개를 제압하기가 쉽지 않은데요.

간신히 아이를 떼어내 황급히 몸을 피하는데도 개는 끝까지 위협적으로 이들을 쫓아옵니다.

미국 텍사스주의 한 주택가에서 일어난 개물림 사곱니다.

이웃집에서 키우는 맹견, 핏불테리어가 이제 겨우 두 살된 남자아이를 공격한 건데요.

다행히 아이의 목숨은 건졌지만, 배 부분을 물려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고 사고 이후 동물만 보면 겁을 먹는 등 정신적 충격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이번 사건을 일으킨 핏불테리어는 곧장 당국에 포획됐고 견주 또한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화면출처 인스타그램 'kxan_news'·docnhanh]

Copyright© JTBC.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