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전국 아침 영하권…강풍에 체감온도 '뚝'

박준형 입력 2023. 11. 29. 00:03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수요일인 29일 전국의 아침 기온이 영하권에 머물 것으로 관측된다.

눈 또는 비가 내리는 곳이 있어 빙판길 사고에도 유의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 관계자는 "눈 또는 비가 내리는 지역에서 가시거리가 짧아지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을 것"이라며 "특히 내린 눈이 쌓이거나 눈 또는 비가 얼어 빙판길이 되는 곳이 있으니,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사고에 각별히 주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곳곳 눈 또는 비…"빙판길 주의하세요"

수요일인 29일 전국의 아침 기온이 영하권에 머물 것으로 관측된다. /더팩트 DB

[더팩트┃박준형 기자] 수요일인 29일 전국의 아침 기온이 영하권에 머물 것으로 관측된다. 눈 또는 비가 내리는 곳이 있어 빙판길 사고에도 유의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인천과 경기남서부, 충청권, 전북을 중심으로 눈 또는 비가 내릴 전망이다. 밤에는 경북서부내륙과 경남북서내륙, 전남서해안에 가끔 눈 또는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서해안과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은 오전에, 강원영서남부는 오후에 0.1㎝ 미만의 눈이 날리는 곳이 있을 것으로 관측된다. 고도가 높은 지역에서는 1㎝ 미만의 눈이 쌓이는 곳도 있겠다.

이날 예상 강수량(적설량)은 경기남서부·서해5도 1㎜ 내외(1㎝ 내외), 인천·경기북부서해안 1㎜ 미만(1㎝ 미만), 대전·세종·충남·충북 1㎜ 내외(1㎝ 미만), 경북서부내륙·경남북서내륙·울릉도·독도 1㎜ 미만(1㎝ 미만), 전북·전남서해안 1㎜ 내외, 전북동부 1㎝ 내외 등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7~4도, 낮 최고기온은 1~11도로 예측된다. 기상청은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아침 기온이 영하권에 머물 것으로 내다봤다.

주요 도시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영하 3도 △인천 영하 3도 △춘천 영하 5도 △강릉 0도 △대전 영하 2도 △대구 1도 △울산 0도 △부산 3도 △전주 2도 △광주 1도 △제주 9도 등이다.

최고기온은 △서울 2도 △인천 2도 △춘천 2도 △강릉 5도 △대전 5도 △대구 7도 △울산 9도 △부산 9도 △전주 7도 △광주 9도 △제주 13도 등이다.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을 것으로 예상된다. 순간풍속 55㎞/h 이상(산지 70㎞/h 이상)으로 강하게 부는 곳도 있겠다. 강원동해안과 경상권해안을 중심으로는 대기가 매우 건조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 관계자는 "눈 또는 비가 내리는 지역에서 가시거리가 짧아지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을 것"이라며 "특히 내린 눈이 쌓이거나 눈 또는 비가 얼어 빙판길이 되는 곳이 있으니,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사고에 각별히 주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jun@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Copyright© 더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