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랑 총기 난사에 신부 등 5명 사망…참극 된 결혼식

정윤섭 2023. 11. 27. 21:50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앵커]

최근 태국에서 총격 사건이 잇따르는 가운데, 결혼식 피로연에서 신랑의 총기 난사로 신부 등 네 명이 숨졌습니다.

신랑도 스스로 목숨을 끊어 모두 다섯 명이 숨졌는데, 이 남성은 태국의 장애인 수영 국가대표 선수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방콕에서, 정윤섭 특파원이 전해왔습니다.

[리포트]

하객들과 춤도 추고, 기념 사진도 찍었던, 평범한 결혼식이었습니다.

하지만 이날 밤, 결혼식은 참극으로 변했습니다.

피로연이 한창이던 밤 11시 반쯤.

신랑이 갑자기 차에서 자동 권총을 들고 와 난사한 겁니다.

[이웃 주민 : "여섯 발 정도였어요. 탕!탕!탕! 마지막 총성이 울린 뒤 모두 조용해졌어요."]

신부와 장모, 처제, 그리고 하객 1명 등 모두 4명이 그 자리에서 숨졌습니다.

신랑 자신도 범행 직후 스스로 목숨을 끊었습니다.

한때 해병대원이었던 신랑은 몇 년 전 기차 사고로 다리를 잃었지만, 지난해 아세안 장애인게임에 태국 수영 국가대표로 출전해 은메달을 따기도 했습니다.

신부와는 3년 동안 함께 살다 이번에 결혼식을 올린 건데, 술을 마신 뒤 크게 다투다가 참극이 벌어졌습니다.

[목격자 : "신랑 신부가 개인적인 문제로 다퉜어요. 고성이 오가더니 잠시 뒤 신랑이 차에서 총을 갖고 와서 마구 쐈습니다."]

면허만 받으면 총기 보유가 가능한 태국에는 불법 총기만 4백만 정 이상으로 추정됩니다.

지난달 초 방콕 유명 쇼핑몰에서 모두 3명이 숨지고 5명이 다친 총격 사건, 당시 14살 범인도 인터넷에서 총기를 구입했습니다.

[삼란 누언마/태국 경찰청장 보좌관 : "범인이 사용한 총은 원래 플라스틱으로 만든 빈 총기였는데 실탄을 쏠 수 있도록 개조됐습니다."]

태국 정부가 대대적인 총기 단속과 함께 면허 발급도 중단하는 등 규제 강화에 나섰지만, 총격 사건은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방콕에서, KBS 뉴스 정윤섭입니다.

영상편집:이웅/자료조사:문종원/화면출처:카오솟TV·PPTV·타이랏

■ 제보하기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카카오 '마이뷰', 유튜브에서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정윤섭 기자 (bird2777@kbs.co.kr)

Copyright © KB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