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시 가수' 데미 로바토 "난 관계할 때 가장 '자신감' 넘쳐" [할리웃통신]

강성훈 2023. 9. 21. 23:3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컨피던트(Confident)'(2015)를 통해 섹시한 이미지를 보여준 팝스타 데미 로바토(Demi Lovato·31). 그는 노래 제목처럼 자신감이 넘치는 모습을 보여줬다.

데미 로바토는 "나는 성관계할 때 가장 자신감이 넘친다. 그 순간에는 내 판단을 흐리게 하는 것을 신경쓰지 않아도 된다"라고 말했다.

방송 진행자들은 웃으며 데미 로바토에게 '컨피던트' 노래를 부를 때 자신감이 없었던 적이 있는지 물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TV리포트=강성훈 기자] '컨피던트(Confident)'(2015)를 통해 섹시한 이미지를 보여준 팝스타 데미 로바토(Demi Lovato·31). 그는 노래 제목처럼 자신감이 넘치는 모습을 보여줬다.

20일(현지 시간) 보도된 외신 'CNN', '빌보드' 등 여러 외신에 따르면 데미 로바토는 최근 한 팟캐스트에 출연해 사적인 이야기를 전했다. 

데미 로바토는 "나는 성관계할 때 가장 자신감이 넘친다. 그 순간에는 내 판단을 흐리게 하는 것을 신경쓰지 않아도 된다"라고 말했다. 그는 "(내 말이) 모든 사람에게 해당하는 것은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방송 진행자들은 웃으며 데미 로바토에게 '컨피던트' 노래를 부를 때 자신감이 없었던 적이 있는지 물었다. 그는 자신이 매우 인간적이라고 얘기하며 과거에 섭식 장애를 겪었던 경험에 관해 고백했다. 이어 몸매가 좋지 않은 날 무대에 서는 것은 기분이 최악이라고 설명했다. 

지난해 8월 데미 로바토는 뮤지션 주츠(Jutes)와의 열애를 인정, 지금까지도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 데미 로바토는 뮤지션 주츠(Jutes)와 열애 중이다. 데미 로바토는 최근 한 인터뷰에서 공연을 할 때 남자친구가 관객석에 있으면 "여전히 마음이 설렌다"라고 얘기해 팬들을 미소 짓게 만들었다.

강한 자신감을 보인 데미 로바토가 또 어떤 행보를 보여 사람들을 놀라게 할지 기대감이 높아진다.

한편 데미 로바토는 지난 2002년 '바니 앤 프렌드(Barney & Friends)으로 데뷔했다. 그는 지난 8월 한국 걸그룹 르세라핌 '이브, 프시케 그리고 푸른 수염의 아내'의 리믹스 버전에 피처링으로 참여하며 한국에도 잘 알려졌다.

강성훈 기자 ksh@tvreport.co.kr / 사진=데미 로바토 소셜미디어

Copyright © TV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