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니X송혜교 절친' 톱배우, 맨몸 교통사고→공황장애 '고백' ('강심장')

김수형 입력 2023. 7. 5. 03:3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강심장리그'에서 톱배우 신현진이 출연, 아찔했던 교통사고를 떠올렸다.

4일 방송된 SBS 예능 '강심장리그'에서 신현진이 출연했다.

톱모델 신현진이 출연, 그는 블랙핑크 제니, 톱배우 송혜교와 절친으로 화제가 됐던 바다.

이 가운데 신현진은 '샤넬 쇼 직전 교통사고를 당했다'는 썸네일로 이야기를 풀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OSEN=김수형 기자] '강심장리그'에서 톱배우 신현진이 출연, 아찔했던 교통사고를 떠올렸다. 

4일 방송된 SBS 예능 '강심장리그'에서 신현진이 출연했다.

톱모델 신현진이 출연, 그는 블랙핑크 제니, 톱배우 송혜교와 절친으로 화제가 됐던 바다.

신현진는 2013년 만18세로 오디션프로 1등, 해외로 진출해 뉴욕, 파리, 밀라노, 런던인 4대 패션쇼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입증했다. 동양인 최초 샤넬쇼 클로징까지 장식했을 정도. 그는 "클로징 모델 대우가 달랐다"며 "나중에 샤넬가방도 선물로 받아, 한국이 자랑스러워 어깨가 올라갔다"며 일화를 전했다.

이 가운데 신현진은 '샤넬 쇼 직전 교통사고를 당했다'는 썸네일로 이야기를 풀었다. 그는 2018년 공황장애가 심하게 왔다고 고백, "두달만에 살이 13키로 빠졌던 때, 아이러니하게 모델로는 일이 잘 풀렸다"며 떠올렸다. 
그는 "샤넬쇼장 가는도 중 신호위반 차량이 나를 차로 쳐서 아예 날아갔다"며  무려 맨몸으로 당한 교통사고를 언급. "너무 다행인게 롱코트를 입어, 다행히 옷이 내 머리를 보호했다"고 했다. 

신현지는 "이 상태로 쇼를 가고 싶었으나 병원가지 않으면 못 서는 상황.  쇼 시작 30분 전에 도착했는데 내 대타무대도 이미 구해놨더라"며 "울고불고 난리났다, 아파서 정신력으로 버텼다"며 그렇게 자리를 지켰다고 했다.
대한민국의 끈기도 보여준 일화라며 모두 감탄했다. 
/ssu08185@osen.co.kr

Copyright©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