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수병 물에서 '뇌발달' 막는 물질 수억개 나와.."아이도 마시는데" 충격

문영진 입력 2023. 5. 26. 05:50 수정 2023. 5. 26. 09:43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생수병에 담긴 물에서 mL당 1억개가 넘는 나노플라스틱이 검출됐다는 연구 결과가 해외에서 발표됐다.

여과막에 걸린 나노플라스틱을 전자현미경으로 관찰한 결과, 시료 1mL에는 나노플라스틱이 평균 1억6600만 개가 들어 있었으며 나노플라스틱의 평균 크기는 88.2nm(나노미터, 100㎚=0.1㎛)였다.

연구팀에 따르면 성인이 하루 2L, 어린이는 하루 1L의 물을 마셨을 때, 성인은 연간 120조개, 어린이는 연간 54조개의 나노플라스틱을 섭취하게 된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게티이미지뱅크

[파이낸셜뉴스] 생수병에 담긴 물에서 mL당 1억개가 넘는 나노플라스틱이 검출됐다는 연구 결과가 해외에서 발표됐다. 나노플라스틱은 지름이 1㎛(마이크로미터, 1000분의 1㎜)보다 작은 플라스틱 조각을 말한다.

전 세계적으로 심각한 오염물질로 인식되는 미세플라스틱은 태아 때부터 뇌에 축적돼 신경 발달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노르웨이 과학기술대학과 중국 난카이 대학, 벨기에 헨트 대학 등 국제연구팀은 최근 생수 속의 나노플라스틱 농도를 측정한 논문을 ‘환경 과학 기술(Environmental Science and Technology)’ 저널에 발표했다.

연구팀은 노르웨이 살 수 있는 4개 브랜드의 페트병 생수 제품을 구매해 실험을 진행했다. 연구팀은 생수 시료를 유리 섬유 필터 여과막으로 여과한 뒤 여과막을 통과한 물을 분석했다.

여과막에 걸린 나노플라스틱을 전자현미경으로 관찰한 결과, 시료 1mL에는 나노플라스틱이 평균 1억6600만 개가 들어 있었으며 나노플라스틱의 평균 크기는 88.2nm(나노미터, 100㎚=0.1㎛)였다.

연구팀에 따르면 성인이 하루 2L, 어린이는 하루 1L의 물을 마셨을 때, 성인은 연간 120조개, 어린이는 연간 54조개의 나노플라스틱을 섭취하게 된다.

연구팀은 “시중에서 유통되는 생수병에 존재하는 나노플라스틱은 병 자체가 오염됐을 수도 있지만, 취수원의 오염이나 제품 포장 과정에서도 오염이 일어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생수병 #나노플라스틱검출

Copyright©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