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서희, '원 챔피언십' 타이틀 매치 출전권 획득

유선준 입력 2023. 4. 1. 06:0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함서희 선수(36)가 아시아 최대 단체 원 챔피언십(ONE Championship) 데뷔 후 종합격투기 3경기를 모두 이겼다.

차트리 싯요통 원챔피언십 회장(52·태국)은 기자회견에서 "함 선수는 챔피언에 도전해야 마땅하다"며 "잠정 타이틀전 기회를 주겠다"고 전했다.

원챔피언십에서도 같은 체급 데니스 삼보앙가 선수(26·필리핀)에게 2연승을 거둔 후 일본 리얼리티프로그램 '격투대리전쟁' 시즌3 우승자 히라타 선수까지 제압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함서희, '원 챔피언십' 타이틀 매치 출전권 획득

[파이낸셜뉴스] 함서희 선수(36)가 아시아 최대 단체 원 챔피언십(ONE Championship) 데뷔 후 종합격투기 3경기를 모두 이겼다. 정규 챔피언 공백을 메우기 위한 잠정 타이틀 매치 출전권을 따냈다.

1일 원 챔피언십에 따르면 싱가포르 인도어 스타디움(수용인원 1만2000명)에서는 지난 25일 ONE Fight Night 8이 열렸다. 원챔피언십 아톰급 공식랭킹 2위 함 선수는 히라타 이쓰키 선수(24·일본)에게 만장일치 판정승을 거뒀다.

차트리 싯요통 원챔피언십 회장(52·태국)은 기자회견에서 "함 선수는 챔피언에 도전해야 마땅하다"며 "잠정 타이틀전 기회를 주겠다”고 전했다.

원챔피언십 아톰급 챔피언 안젤라 리 선수(27·미국/캐나다)는 8살 연하 동생 빅토리아 리(한국어명 이순혜)가 2022년 12월 세상을 떠난 정신적인 충격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빅토리아 리는 '여자종합격투기 신동'으로 불린 유망주였다. 차트리 회장은 "안젤라 리한테 잠정 챔피언 결정전에 참가하는 함 선수를 축복해달라고 부탁하겠다"고 설명했다.

함 선수는 2021년 3분기까지 아톰급 세계 1위로 평가된 월드클래스다. 원챔피언십에서도 같은 체급 데니스 삼보앙가 선수(26·필리핀)에게 2연승을 거둔 후 일본 리얼리티프로그램 ‘격투대리전쟁’ 시즌3 우승자 히라타 선수까지 제압했다.

Copyright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