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복래 '대행사' 이후 '열일' 행보…'열녀박씨 계약결혼뎐'까지

김소연 입력 2023. 3. 31. 11:3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배우 조복래가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열녀박씨 계약결혼뎐'은 죽음을 뛰어넘어 2023년 대한민국에 당도한 19세기 욕망 유교걸 박연우(이세영)와 21세기 무감정 끝판왕 강태하(배인혁)의 금쪽같은 계약결혼 스토리를 담은 드라마다.

조복래는 '열녀박씨 계약결혼뎐'에서 태하의 비서이자 태하만을 위한 5분 대기조 홍성표 역을 맡는다.

'열녀박씨 계약결혼뎐'까지 출연을 확정지으면서 씬스틸러 활약을 이어간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사진=BH엔터테인먼트

배우 조복래가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조복래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는 31일 "조복래가 MBC 새 드라마 '열녀박씨 계약결혼뎐'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열녀박씨 계약결혼뎐'은 죽음을 뛰어넘어 2023년 대한민국에 당도한 19세기 욕망 유교걸 박연우(이세영)와 21세기 무감정 끝판왕 강태하(배인혁)의 금쪽같은 계약결혼 스토리를 담은 드라마다. MBC '내 뒤의 테리우스', '자체 발광 오피스'의 박상훈 감독이 연출을 맡고, 집필은 '아내 스캔들-바람이 분다'의 고남정 작가가 극본을 맡아 의기투합한다. 

이세영, 배인혁의 캐스팅 소식만으로도 화제를 모은 가운데 조복래가 합류해 이들과 형성할 연기 호흡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조복래는 '열녀박씨 계약결혼뎐'에서 태하의 비서이자 태하만을 위한 5분 대기조 홍성표 역을 맡는다. 겉보기엔 바위처럼 듬직하고 우직하지만, 속은 말랑하고 따뜻한 감성 충만한 캐릭터. 사극 로맨스 판타지물 마니아로 조선에서 온 연우의 생각과 행동을 빠르게 알아채며 그의 든든한 오른팔을 자처한다.

특히 조복래는 최근 종영한 JTBC '대행사'에서 욕망을 위해 동생과 승계 싸움을 벌이는 재벌 3세 부사장 강한수 역할을 맡아 인상적인 연기를 펼치며 주목 받았다. 또 MBC '복면가왕'에 출연해 재벌 가면을 쓴 채 송창식의 노래 '담배가게 아가씨'를 완벽히 소화하며 작품과 예능까지 다재다능한 매력을 뽐내 화제의 중심에 오른 바 있다.

'대행사' 종영 이후 JTBC 새 드라마 '기적의 형제' 촬영을 이어갔던 조복래다. '열녀박씨 계약결혼뎐'까지 출연을 확정지으면서 씬스틸러 활약을 이어간다. 

이처럼 매 작품마다 색깔 있는 열연으로 극에 생기를 부여한 조복래는 선역과 악역의 구분 없이 완벽히 녹아 드는 역할 소화력으로 눈도장을 찍었다. 다수의 연극 작품을 통해 탄탄한 연기력을 인정 받은 그는 영화 '도어락', '범죄의 여왕', '탐정:더 비기닝', '차이나타운', '쎄시봉', '궁합'을 비롯해 드라마 '이몽', '보좌관2', '바람과 구름과 비', '나빌레라', '미치지 않고서야', '검은 태양', '홈타운', '그 해 우리는', '법대로 사랑하라', '커넥트', '대행사' 등 영화와 드라마를 넘나들며 맹활약하고 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해외투자 '한경 글로벌마켓'과 함께하세요
한국경제신문과 WSJ, 모바일한경으로 보세요

Copyright © 한국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