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진스·BTS·TXT·부석순·르세라핌...음원차트 승자는 하이브

성민주 입력 2023. 2. 7. 11:04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하이브 소속 아티스트들이 음원차트를 싹쓸이하고 있다.

7일 오전 10시 기준, 국내 최대 음원사이트 멜론 'TOP 100' 차트 상위 10곡 중 무려 8곡에 하이브 소속 아티스트가 이름을 올리고 있다.

하이브 아티스트들의 차트 점령은 단기적 기세가 아니기에 더욱 시선을 모은다.

일각에서는 대형 아티스트들의 컴백이 부재한 현 가요계 상황을 차트가 바뀌지 않는 이유로 꼽지만, 하이브 소속 아티스트들이 대중의 귀를 단단히 사로잡은 건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TV리포트=성민주 기자] 하이브 소속 아티스트들이 음원차트를 싹쓸이하고 있다.

7일 오전 10시 기준, 국내 최대 음원사이트 멜론 'TOP 100' 차트 상위 10곡 중 무려 8곡에 하이브 소속 아티스트가 이름을 올리고 있다.

가장 선두에 서있는 건 뉴진스다. 'Ditto', 'OMG', 'Hype boy'가 나란히 1~3위를 차지하고 있다. 지난 1월의 차트를 휩쓴 세 곡은 2월에도 여전한 강세를 이어가고 있다.

뉴진스의 뒤를 이은 4위는 방탄소년단(BTS) 지민이 작곡과 피처링으로 참여한 태양의 'VIBE (feat. Jimin of BTS)'다. 태양과 지민의 조합으로 기대를 모았던 곡이었던 만큼 두 사람의 매력적인 'VIBE'는 한 달 째 차트에서 통하고 있다.

'역주행 신화'로 롱런하고 있는 5위 윤하 '사건의 지평선' 다음 6위는 세븐틴의 유닛 부석순(승관, 도겸, 호시)의 신곡 '파이팅 해야지(Feat. 이영지)'가 차지했다. 부석순은 전일 음원 발매 후 바로 차트 상위권에 오르며 성공적인 유닛으로 우뚝 섰다.

7위는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의 'Sugar Rush Ride'다. 해당 곡이 수록된 앨범 '이름의 장: TEMPTATION'은 '빌보드 200' 차트(2023년 2월 11일 자)에 진입하자마자 1위를 차지했다는 소식이 전해지기도 했다.

8위 임영웅의 '사랑은 늘 도망가' 뒤로 르세라핌의 'ANTIFRAGILE'이 9위에 올랐고, 10위는 뉴진스의 'Attention'이 차지하며 이날의 '하이브 독점 차트'를 완성했다.

하이브 아티스트들의 차트 점령은 단기적 기세가 아니기에 더욱 시선을 모은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부석순을 제외하고는 모두 발매 한 달이 훌쩍 넘은 곡들임에도 차트 최정상에서 내려올 생각을 하지 않고 있다.

일각에서는 대형 아티스트들의 컴백이 부재한 현 가요계 상황을 차트가 바뀌지 않는 이유로 꼽지만, 하이브 소속 아티스트들이 대중의 귀를 단단히 사로잡은 건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이다.

한편, 하이브는 오는 27일 황민현의 솔로 데뷔를 예고했다.

성민주 기자 smj@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 멜론 캡처

Copyright© TV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