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진 "한혜진, 女마음 너무 잘 알아‥동거 중인 것 아냐?" ('결말동') [Oh!쎈 리뷰]

최지연 입력 2023. 2. 6. 22:2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결혼 말고 동거' 한혜진이 배수진의 속마음을 읽었다.

6일 방송된 채널A '결혼 말고 동거'(이하 '결말동')의 MC 한혜진이 배수진의 속내를 예리하게 파악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한혜진은 "방송 나간 이후에 주위에서 '드디어 동거 이야기가 방송에 나오는구나' 감탄하더라. 다들 새롭다, 신선하다, 충격이다 반응해줬다"고 알렸다.

그러자 한혜진은 "(방송을 보면서) 부럽더라"라며 "제 부모님은 지구상에서 누구보다도 제 동거를 바라는 분이다. 진심이다"라고 대답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OSEN=최지연 기자] '결혼 말고 동거' 한혜진이 배수진의 속마음을 읽었다. 

6일 방송된 채널A ‘결혼 말고 동거’(이하 '결말동')의 MC 한혜진이 배수진의 속내를 예리하게 파악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한혜진은 "방송 나간 이후에 주위에서 '드디어 동거 이야기가 방송에 나오는구나' 감탄하더라. 다들 새롭다, 신선하다, 충격이다 반응해줬다"고 알렸다. 

이수혁은 "팬분들이 기사를 보면서 한혜진 선배님과 제가 동거하는 줄 알고 많이 여쭤봐주시더라"며 "한혜진 씨가 워낙 리액션이 좋다 보니까 귀엽다는 말도 많더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그러자 한혜진은 "(방송을 보면서) 부럽더라"라며 "제 부모님은 지구상에서 누구보다도 제 동거를 바라는 분이다. 진심이다"라고 대답했다. 

'결혼 말고 동거' 방송화면

아이키는 "동거하고 있는 친구들이 공감을 많이 해서 재밌다는 말을 많이 하더라"고 반응, 이용진은 "제 아내가 동거하는 커플들의 설레는 포인트를 보고 굉장히 과몰입 해서 보고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한혜진은 배수진이 배성욱에게 '왜 나랑 결혼하고 싶어?'라고 묻는 걸 보고 "이건 두 가지 의미다. 본인이 확신이 안 서는 거 플러스 나한테 확신을 달라는 뜻이다. 나랑 결혼하고 싶으면 얘기를 하라는 거다. 이유를 대라는 거다"라고 전했다. 

그러자 이용진은 "100%다. 이 누나 동거 하고 있는 거 아니냐. 왜 이렇게 잘 아냐. 결혼하고 싶으면 빨리 얘기해달라는 것"이라며 놀랐다. 

한편 이용진은 배성욱이 배수진의 자녀의 성을 자신의 성으로 바꾸고 싶다고 말하자 "나도 그럴 것 같다. 그래도 100% 확신을 준 후 성을 바꿔도 늦지 않을 것 같다. 지금은 너무 성급하다"라고 공감했다. 

/ walktalkunique@osen.co.kr

[사진] '결혼 말고 동거' 방송화면

Copyright©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