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美그래미 향한 세번째 도전...이번엔 열릴까?

강경윤 입력 2023. 2. 5. 19:18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최고 권위의 대중음악 시상식 그래미어워드 수상에 세번째 도전에 나선다.

방탄소년단은 오는 6일(한국시간) 진행되는 제65회 그래미어워드에 3개 부문에 노미네이트 됐다.

방탄소년단은 한국 아티스트 최초로 3년 연속 '그래미 어워드'에 후보로 지명되는 기록을 세웠다.

시상자, 수상후보, 단독 공연 등을 하며 그래미어워드에서 입지를 다져온 방탄소년단이 올해 굳게 닫힌 문 열고 한국 최초의 성과를 이룰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SBS 연예뉴스 ㅣ 강경윤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최고 권위의 대중음악 시상식 그래미어워드 수상에 세번째 도전에 나선다.

방탄소년단은 오는 6일(한국시간) 진행되는 제65회 그래미어워드에 3개 부문에 노미네이트 됐다.

이들은 'Yet To Come (The Most Beautiful Moment)'으로 '베스트 뮤직비디오(Best Music Video)' 부문에, 콜드플레이와 협업해 발매한 'My Universe'는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Best Pop Duo / Group Performance)' 부문에 수상 후보로 선정됐으며 이 곡이 수록된 'Music Of The Spheres'도 '올해의 앨범(Album of the year)' 부문에 오르며 음악 팬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방탄소년단은 한국 아티스트 최초로 3년 연속 '그래미 어워드'에 후보로 지명되는 기록을 세웠다.

시상자, 수상후보, 단독 공연 등을 하며 그래미어워드에서 입지를 다져온 방탄소년단이 올해 굳게 닫힌 문 열고 한국 최초의 성과를 이룰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kykang@sbs.co.kr

Copyright ©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