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한보름, 일명 여자 전현무 “트렌드에 민감해”

김한나 기자 입력 2023. 2. 4. 23:23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MBC 방송 캡처



‘전지적 참견 시점’ 한보름이 빅뱅 팬이었다고 말했다.

4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태양, 한보름, 최윤영이 참견인으로 출연했다.

이날 한보름은 본인 영상 때문에 출연한 것이 아닌 태양 때문에 출연했다고 밝혔다. 그는 “굉장히 팬이다. 백빙 세대다”라고 말했고 태양은 “저는 MZ 세대다”라고 받아쳤다.

한보름은 “콘서트도 보러 갔다”라며 찐 팬을 인증했고 양세형은 “주변에 태양 씨 노래 들으면서 컸다는 스타들이 많다. 지민, 제이홉, 슈가 씨도 그렇고 블랙핑크 로제 씨도 있다”라고 말했다.

롤 모델을 묻는 말에 태양은 “저는 원타임 형들을 진짜 좋아했다”라고 말했고 MC들 모두가 원타임 노래를 떼창해 웃음 짓게 했다.

한보름은 일명 여자 전현무다. 최윤영은 “제가 볼 때 완전 여자 전현무다. 현무 오빠가 트민남인데 똑같다”라고 밝혔다.

한편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은 매주 토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김한나 온라인기자 klavierk@kyunghyang.com

Copyright © 스포츠경향.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