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훈 감독, "히라이의 실험실 아닌 연습 결과 바탕" [LCK 톡톡]

고용준 입력 2023. 1. 25. 10:29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연습을 통해 준비하면서 좋았던 결과들을 가지고 경기에 사용한 겁니다."

농심과 1세트 탑 우르곳, 2세트 미드 요네, 3세트 정글 자크 등 타 팀과는 차별화 된 챔피언 기용을 '히라이의 실험실'로 평한 일부 e스포츠 팬들의 반응에 강 감독은 "연습 때 결과가 좋았던 픽들을 사용했다. 더 잘해보자는 의지로 꺼낸 픽이다. 상대방이 좋아하는 구도 자체를 파악해 변화를 주기 위해 결정한 선택이었다"면서 "2, 3세트는 선수들이 정말 잘해줬다. 각자의 역할과 경기에서 강조했던 점들이 선수들이 잘 수행해줘서 만족스럽다"고 답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OSEN=종로, 고용준 기자] "연습을 통해 준비하면서 좋았던 결과들을 가지고 경기에 사용한 겁니다."

강동훈 감독은 밴픽적인 시도로 찬사를 받기도 하지만 혹평을 받기도 한다. 우르곳 요네 자크 등 기존 팀들과 다른 챔피언 선택으로 2023시즌 스프링 정규시즌 두 경기만에 강동훈 감독의 밴픽은 또 다시 팬들 사이에서 화제가 됐다. 

농심전을 2-1 짜릿한 역전승으로 승리한 뒤 만난 '커즈' 문우찬은 '히라이의 실험실'이라는 일부 부정적인 시선에 강하게 반박했다. 좋지 못했던 결과는 실전에서 준비했던 대로 풀리지 않았을 뿐이지, 부족한 밴픽이라는 의견에 대해 부정적인 시선을 거둬달라는 뜻을 밝혔다. 

KT는 22일 오후 서울 종로 롤파크 LCK아레나에서 열린 ’2023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스프링 농심과 1라운드 경기서 풀세트 접전 끝에 2-1로 승리했다. 시즌 첫 승리로 젠지와 함께 공동 5위로 1주차를 마감했다. 

경기 후 취재진과 만난 강동훈 감독은 "기쁘다. 오랜만에 이기는 기분이다. 지난 경기 패배로 선수들이 굉장히 아쉬워했는데, 이번 승리로 자신감을 많이 찾았으면 하는 바람이다. 승리했지만, 또 부족한 점이 나왔기 때문에, 아쉬운 점을 보완해서 발전시켜야 한다는 숙제를 또 가지고 가는 하루 였다"고 시즌 첫 승리를 올린 소감을 가졌다. 

농심과 1세트 탑 우르곳, 2세트 미드 요네, 3세트 정글 자크 등 타 팀과는 차별화 된 챔피언 기용을 '히라이의 실험실'로 평한 일부 e스포츠 팬들의 반응에 강 감독은 "연습 때 결과가 좋았던 픽들을 사용했다. 더 잘해보자는 의지로 꺼낸 픽이다. 상대방이 좋아하는 구도 자체를 파악해 변화를 주기 위해 결정한 선택이었다"면서 "2, 3세트는 선수들이 정말 잘해줬다. 각자의 역할과 경기에서 강조했던 점들이 선수들이 잘 수행해줘서 만족스럽다"고 답했다. 

곁에 있던 문우찬은 "실험실이라는 말은 부정적인 말 같다. 우리 팀은 연습을 통해 준비했고, 연습에서 실제로 잘 됐기 때문에 경기에 사용했다. 실험실 이라는 말 보다는 여러 가지 시도를 했다로 봐주셨으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강동훈 감독은 "현재 메타 자체가 봇 구도가 굉장히 예만하다. 잘해야 하는 메타고, 밴픽적으로 원하는 구도로 이끌어갈 건지, 상대에게 주도권을 주고 전략적인 요소를 시도해야 할지를 결정해야 하는 상황이다. 이런 구도에서 사고가 나면 경기 차제가 많이 힘들어지는 경향은 있다. 사고가 나지 않도록 더 잘 할 수 있게 더 노력하겠다. 더 좋은 경기력으로 참신한 경기를 보여드릴 수 있지 않을까 한다"고 말했다. / scrapper@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