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천안시티, '수원 육육이'로 불렸던 다미르 영입

하근수 기자 입력 2023. 1. 25. 09:2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프로리그 첫 시즌을 준비하고 있는 K리그2 천안시티FC가 보스니아 출신의 미드필더 다미르 소브시치(33)를 영입했다.

그는 "천안시티FC는 새롭게 프로 리그에 도전하는 팀이다. 한 단계 성장하기 위해 힘든 싸움을 벌여야 하는 중요한 시즌이 될 것이다. 최고의 팀에서 뛰는 최고의 선수가 되겠다는 목표를 가지고 있는 만큼 팀을 위해 열심히 뛰겠다. 팬 여러분들이 경기장에서 우리를 응원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인터풋볼] 하근수 기자= 프로리그 첫 시즌을 준비하고 있는 K리그2 천안시티FC가 보스니아 출신의 미드필더 다미르 소브시치(33)를 영입했다. 넓은 시야와 공간을 찾아내는 움직임이 강점인 다미르가 천안시티FC에 가세하면서 전방으로 향하는 패스의 질이 한 단계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메디컬 테스트를 마친 다미르는 태국 촌부리에서 동계 전지훈련 중인 선수단에 합류했다.

다미르는 이미 K리그 팬들에게 익숙하다. 지난 2017K리그1 수원 삼성에 입단해 한 시즌동안 공격형 미드필더로 활약한 이력이 있기 때문이다. 당시 입단테스트 과정에서 입었던 66번 유니폼이 화제가 된 데 이어 K리그에서도 66번 유니폼을 착용해 '육육이'라는 별명이 붙기도 했다. K리그에서는 공격포인트를 기록하지 못했지만 빌드업 과정에서 보여준 창의적인 전진패스와 활발한 움직임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지난 2009년부터 크로아티아 팀인 NK자그레브에서 뛰기 시작한 다미르는 어느새 프로무대 15번째 시즌을 맞이하는 베테랑이다. 그사이 NK 로코모티바 자그레브, 디나모 자그레브 등 크로아티아 프로리그 팀을 비롯해 하포엘 텔 아비브(이스라엘), 산데츠야 노비송치(폴란드), HSK 즈리니스키 모스타르(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등 다양한 팀에서 경험을 쌓았다. 수원 삼성 시절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출전을 비롯해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와 유로파리그에 출전했던 경험 또한 갖고 있다.

천안시티FC에서는 드리블과 볼 키핑 능력이 좋은 브라질 출신 미드필더 호도우프와 더불어 허리를 단단하게 하고, 공격의 루트를 다양하게 만들어 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각자의 장점이 뚜렷한 만큼 단점을 상호보완하고 장점은 극대화하는 조합으로 발전할 가능성이 높게 점쳐진다.

입단 절차를 마무리한 다미르는 동계 전지훈련이 진행되고 있는 태국 촌부리의 선수단에 합류했다. 그는 "천안시티FC에 합류하면서 한국으로 돌아오게 돼 기쁘다. K리그 경험이 있기 때문에 한국생활에 적응하는 것은 아무 문제없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새 시즌에 대한 각오와 기대도 전했다. 그는 "천안시티FC는 새롭게 프로 리그에 도전하는 팀이다. 한 단계 성장하기 위해 힘든 싸움을 벌여야 하는 중요한 시즌이 될 것이다. 최고의 팀에서 뛰는 최고의 선수가 되겠다는 목표를 가지고 있는 만큼 팀을 위해 열심히 뛰겠다. 팬 여러분들이 경기장에서 우리를 응원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사진=천안시티FC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