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리포트] '도서관 목욕탕' 등장…독서 인구 회복 가능할까?

박상진 기자 입력 2022. 12. 7. 12:42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일본의 한 대중목욕탕 열탕 속에서 책을 읽는 사람들이 보입니다.

도서관 목욕탕이라는 이곳에서는 탕 속에서 독서가 가능하도록 비닐에 넣은 책 16권을 구비해놨습니다.

[목욕탕 이용객 : 예전에는 책을 자주 읽었지만 요즘은 읽을 기회가 줄었는데 이렇게 책을 읽을 수 있어서 좋은 것 같습니다.]

스마트폰 확산 등으로 독서 인구가 줄고 있는 데다, 우크라이나 전쟁과 원유가 상승으로 종이 가격까지 상승하면서 책을 직접 사서 읽는 사람들의 감소세가 가파른 상황입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일본의 한 대중목욕탕 열탕 속에서 책을 읽는 사람들이 보입니다.

도서관 목욕탕이라는 이곳에서는 탕 속에서 독서가 가능하도록 비닐에 넣은 책 16권을 구비해놨습니다.

뜨거운 탕에 오래 있으면 현기증이 올 수 있는 점을 감안해 두껍지 않은 소설 등입니다.

[목욕탕 이용객 : 예전에는 책을 자주 읽었지만 요즘은 읽을 기회가 줄었는데 이렇게 책을 읽을 수 있어서 좋은 것 같습니다.]

스마트폰 확산 등으로 독서 인구가 줄고 있는 데다, 우크라이나 전쟁과 원유가 상승으로 종이 가격까지 상승하면서 책을 직접 사서 읽는 사람들의 감소세가 가파른 상황입니다.

한 서점에 전시된 책 앞에 배치한 것은 QR코드.

QR코드를 휴대전화로 찍으면 해당하는 책의 내용을 요약한 짧은 설명이 화면에 뜹니다.

전국 900개 이상 서점에 도입된 책 요약 서비스입니다.

[이데/홍보 담당자 : 저희들이 자주 이야기하는 것이 백화점 지하 시식코너입니다. 10분 정도로 볼 수 있는 요약 정보를 넣으면 독서 인구가 늘지 않을까…]

기자 출신의 전담 직원들이 책을 요약하고 있는데, 결말을 공개하면 안 되는 소설보다는 실용서 위주가 대상입니다.

활자에 익숙하지 않은 젊은 층과 시력 저하의 노년층을 위한 오디오 북 시장도 커지고 있습니다.

[구보타/오디오북 제작업체 : 노안으로 책을 읽기 어렵게 되었거나 책을 읽을 기회가 줄어든 분들에게 놀라울 정도의 형태라는 말을 많이 듣습니다.]

날로 줄어드는 독서 인구를 잡기 위해 출판 업계가 끊임없이 변화를 모색하고 있습니다.

박상진 기자njin@sbs.co.kr

저작권자 SBS & SBS Digital News Lab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