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무십일홍이라더니..김새론, 음주 사고 7개월만 소속사와 결별 [종합]

이덕행 기자 입력 2022. 12. 1. 19:3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주운전 사고 물의를 빚은 배우 김새론이 소속사와 결별했다.

골드메달리스트 관계자는 1일 스타뉴스에 "김새론과 계약이 만료됐으며 재계약은 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김새론은 지난 5월 18일 오전 8시경 서울 강남구 청담동에서 음주 상태로 운전을 하다가 가드레일과 가로수, 변압기 등을 잇달아 들이받았다.

김새론은 자필 사과문을 게재하며 사과했지만, 여론은 싸늘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스타뉴스 이덕행 기자]
배우 김새론이 29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 메가박스에서 열린 영화 '동네사람들'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취재진을 바라보고 있다. '동네사람들'은 시골의 한적한 마을에 기간제 교사로 부임한 체육교사가 사라진 여고생을 찾아 나서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영화다. 11월 7일 개봉. /사진=김창현 기자 chmt@
음주운전 사고 물의를 빚은 배우 김새론이 소속사와 결별했다.

골드메달리스트 관계자는 1일 스타뉴스에 "김새론과 계약이 만료됐으며 재계약은 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김새론은 지난 5월 18일 오전 8시경 서울 강남구 청담동에서 음주 상태로 운전을 하다가 가드레일과 가로수, 변압기 등을 잇달아 들이받았다.

채혈 검사에서 드러난 김새론의 혈중알코올농도는 약 0.2%로 면허 취소 수준이었다. 김새론은 자필 사과문을 게재하며 사과했지만, 여론은 싸늘했다.

이후 김새론은 자숙에 들어갔지만, 자숙 중에도 잡음이 끊이지 않았다. 지난달에는 배우 활동을 하며 모은 돈을 모두 보상금으로 지출해 생활고로 카페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졌지만 '동정론'을 유발하기 위한 행동이 아니냐는 지적이 있었다.

또한 지난 7월 사고 두 달 만에 자신의 생일을 맞아 '준비물은 몸뚱이와 술'이라는 파티장을 지인들에게 보냈다는 이야기가 나와 자숙의 진정성 역시 의심받았다.

2001년 잡지 모델로 데뷔한 김새론은 2010년 영화 '아저씨'를 통해 스타덤에 올랐다. 이후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잘 자라준 아역 배우'의 대표로 꼽히기도 했다. 그러나 '열흘 붉은 꽃은 없다'는 옛말처럼 김새론의 부귀영화는 옛말이 됐다. 그리고 그 모든 책임은 김새론 본인에게 있다.

이덕행 기자 dukhaeng1@mtstarnews.com

이덕행 기자 dukhaeng1@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