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김없이 방학 시즌 되니 찾아온 하이키… '컴백 임박'

김진석 기자 입력 2022. 12. 1. 17:4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하이키
하이키(서이·리이나·휘서·옐)가 의문의 컨셉트 필름을 깜짝 공개했다.

하이키 소속사 GLG는 1일 자정(0시) 공식 SNS에 하이키 별 컨셉트 필름 4종을 업로드했다. 특히 영상 초반 문구 '로즈 블러썸(Rose Blossom)'과 게시물 내용 중 숫자 '1' 의미에 대해 팬들 사이에서 다양한 해석이 나오며 궁금증을 야기시키고 있다.

해당 영상 속 하이키는 암흑처럼 어두운 공간에서 무언가를 손에 쥐려는 듯 의미심장한 표정을 짓다가 불에 타는 효과와 함께 새로운 세계로 들어선다. 이후 하이키는 요정을 연상케 하는 스쿨룩을 완벽 소화하는가 하면 홀로 입술을 훔치거나 물속에 잠긴 장면 등을 통해 몽환적인 매력을 극대화했다.

이전과 전혀 다른 신비로운 모습을 선보인 하이키는 한층 더 성숙해진 비주얼은 물론 네 번째 손가락의 깁스와 나비 소품으로 향후 활동에 대한 호기심도 자아냈다.

1월과 7월에 새 앨범을 발매한 하이키는 '방학마다 컴백하는 아이돌'이라는 뜻의 '방학돌'이라는 애칭이 붙었다. 또 일부 커뮤니티에서는 다음 새 앨범 발매도 방학일 것이라는 추측이 있어서 '마이키(팬덤명)'에게 기대감을 안겼다.

하이키는 올해 1월 첫 싱글 '애슬레틱 걸(ATHLETIC GIRL)'로 데뷔한 4인조 걸그룹으로 지난 맥시 싱글 '런RUN' 활동까지 글로벌 K팝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 하이키의 두 앨범 타이틀 곡 모두 1000만 뷰를 돌파하며 큰 관심을 받았고 아이튠즈·애플 뮤직·중국 QQ 뮤직 등 해외 음원 차트에서도 강세를 보이며 '4세대 대표 당당돌'로 자리매김했다.

김진석 엔터뉴스팀 기자 kim.jinseok1@jtbc.co.kr(콘텐트비즈니스본부)

CopyrightsⓒJTBC, All Rights Reserved.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