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벨피아’ 인기 웹소설, 미연시 ‘러브인로그인’으로 재탄생

임영택 게임진 기자(ytlim@mkinternet.com) 입력 2022. 12. 1. 16:27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히트작 ‘러브딜리버리’ 개발사 제작 ‘눈길’
스토브 인디 통해 이달 출시…AGF도 참가
메타크래프트 이제호 게임개발사업본부장
웹소설 플랫폼 업체 메타크래프트가 오는 3일과 4일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AGF2022’에 참가해 미소녀 연애 시뮬레이션 게임 ‘러브인로그인’을 선보인다. ‘러브인로그인’은 노벨피아 누적 조회수 150만건을 기록한 인기 웹소설 ‘게임 폐인 동거녀와 순애는 어떠신가요’를 원작으로 개발된 작품이다. 인기 미소녀 연애 시뮬레이션 게임 ‘러브 딜리버리’의 제작사 온파이어게임즈가 개발의 주축을 맡고 메타크래프트가 이미지 리소스 제작을 담당하는 형태로 협업 중이다. 오는 22일 스마일게이트 스토브의 인디게임 플랫폼 ‘스토브 인디’를 통해 정식 출시를 앞두고 있다.

메타크래프트의 이제호 게임개발사업본부장은 “(게임화는) 작가분들에게도 힘이 되는 부분이고 우리에게도 기쁨”이라며 “내부에서도 기대하고 있으니 원작 팬들도 많이 즐겨주셨으면 한다”라고 밝혔다.

메타크래프트는 지난해 초 문을 연 웹소설 플랫폼 ‘노벨피아’를 운영 중인 회사다. 유명 웹툰 플랫폼 ‘탑툰’의 운영사 탑코의 계열 기업이기도 하다. 현재 2만5000여개의 독점 지식재산권(IP)을 보유하고 있으며 원소스멀티유즈(OSMU) 전략을 내세워 게임사업으로의 확장도 추진하고 있다. 이번에 선보이는 ‘러브인로그인’은 메타크래프트의 웹소설 및 웹툰 게임화 사업의 선봉장 격인 작품이다.

이 본부장은 “보유 작품 중 라이트노벨류가 많아 미소녀 연애 시뮬레이션 게임 제작을 추진하고 있었다”라며 “아무래도 웹소설은 글로 표현된 것이기에 글을 보여줄 수 있는 미소녀 연애 시뮬레이션 게임이 좋다고 생각했다”라고 설명했다.

제작의 중심은 온파이어게임즈가 담당하고 있다. 온파이어게임즈는 ‘스팀’과 ‘스토브 인디’ 등을 통해 큰 인기를 끈 미소녀 연애 시뮬레이션 게임 ‘러브딜리버리’의 제작사다. 이 본부장은 우연히 게임 행사장에서 온파이어게임즈측과 만나 이야기 끝에 공동 개발에 착수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흥행 경험이 있는 게임 제작사가 함께 하기에 지난 8월부터 개발을 시작했음에도 빠르게 출시까지 앞두게 됐다.

이 본부장은 “서로 의견이 맞아 개발이 진행이 빠르게 됐고 온파이어게임즈측에서도 열의를 가지고 있어 기간도 단축됐다”라며 “개발 중심은 온파이어게임즈가 가져가고 이미지는 우리가 제작해 제공하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러브인로그인
‘러브인로그인’은 원작의 이야기를 최대한 살리면서 게임 장르의 특성에 맞게 세부 설정에 변화를 줬다고 한다. 원작 소설의 경우 게임을 통해 오랫동안 알고 지내던 두 남녀가 갑작스럽게 현실에서 마주치고 함께 거주하며 벌어지는 로맨스를 그렸다. 이를 좀 더 게임적으로 풀어내기 위해 원작 이야기의 큰 줄기는 담고 세부적인 묘사와 설정을 보다 현실적으로 재구성했다. 미소녀 연애 시뮬레이션 장르 특유의 공략 요소를 강조하기 위해 주인공과 여주인공의 관계 설정도 다소 달라졌다.

시스템적으로는 미니게임을 중심으로 데이트의 느낌을 살리는 것에 집중했다. 미니게임을 여주인공의 호감을 얻기 위해 종이를 접거나 특정 상황을 해결하는 등의 내용으로 꾸며 결과에 따라 호감도가 달라지고 엔딩도 달라지는 구조를 설계했다. 약 25~30개 정도의 에피소드를 제공하며 이에 맞춰 10종에서 15종 정도의 미니게임을 배치할 계획이다. CG 분량도 ‘러브딜리버리’ 못지않게 마련되며 플레이타임은 5~6시간 정도로 설계됐다. 청소년도 즐길 수 있는 일반 버전 외에 청소년이용불가 버전도 출시 예정이다.

이 본부장은 “‘노벨피아’ 이용자 중에 청소년인 분들도 계시고 원작도 성인 버전이 아니었다”랴며 “다양성을 고려해 일반 버전과 청소년이용불가 버전을 구분하기로 했다”라고 설명했다.

메타크래프트는 오는 주말 AGF 행사를 통해 팬들에게 ‘러브인로그인’을 처음 선보일 계획이다. AGF는 애니메이션 및 게임 마니아들을 위한 행사로 웹소설 플랫폼 ‘노벨피아’ 이용자층과도 겹치는 부분이 있다.

이 본부장은 “‘노벨피아’가 생긴 이후 2년 정도됐는데 아직 오프라인 행사 참가 사례가 없었기에 이번 AGF가 적합하다고 생각했다”라며 “‘노벨피아’에 마니아층이 좀 많은 편인데 이번에 ‘노벨피아’의 소설을 소개하고 우리가 게임을 선보인다는 것을 알려드리려고 한다”라고 설명했다.

이번 AGF 현장에서는 ‘러브인로그인’의 여주인공인 ‘박다혜’ 역할을 맡은 장미 성우도 참석한다. 장미 성우는 현장에서 사인회를 열고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러브인로그인’에는 장미 성우를 포함해 여성 성우 2명, 남성 성우 2명 등 총 4명의 성우가 녹음에 참여할 예정이다.

이 본부장은 “장미 성우님이 오셔서 사인회를 할 예정인데 사전 인원 모집에 예상보다 많은 인원이 몰렸다”라며 “팬분들의 개인 문의도 많았다”라고 설명했다.

메타크래프트는 ‘러브인로그인’의 국내 출시 이후 일본 서비스도 계획 중이다. ‘노벨피아’의 일본 서비스가 이뤄지고 있는 만큼 충분히 가능성이 있다고 점친다. 성과에 따라 한정 패키지나 별도 굿즈 출시도 고민하고 있다.

“온파이어게임즈의 적극적인 추천으로 ‘스토브 인디’를 통해 출시하게 됐는데 국내에서 미소녀 연애 시뮬레이션 게임을 가장 잘 선보일 수 있는 곳이라고 생각했다”라며 “우리나라에서 잘되면 외국에서도 잘 될 것으로 본다”라고 기대했다.

메타크래프트는 내년에도 새로운 게임을 지속해서 선보일 예정이다. 모바일 게임 1종이 준비되고 있으며 해외 기업과 논의 중인 작품도 존재한다고 한다. 새로운 미소녀 연애 시뮬레이션 게임 제작도 검토하고 있다.

이 본부장은 “우리 입장에서는 이번이 첫 도전인데 ‘러브딜리버리’만큼의 성과가 나왔으면 좋겠다”라며 “많이들 즐겼으면 하고 감사의 의미로 더 많은 것을 제공할 수 있는 결과가 나오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 매경게임진 & game.mk.co.kr / gamez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