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그룹코리아, 미래차 컨소시엄 참여 대학교에 교육용 차 기증

입력 2022. 12. 1. 10:0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국민대·계명대·아주대·충북대에 아우디 제품 5대 기증 폭스바겐그룹코리아가 혁신공유대학 미래자동차 컨소시엄에 속한 대학교 4곳에 교육·연구용 차 5대를 기증했다고 1일 밝혔다.

 틸 셰어 폭스바겐그룹코리아 사장은 "제품 기증으로 자율주행 및 자동차 구조와 관련된 연구와 교육에 일조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자동차 분야 미래인재 양성에 도움이 될 수 있는 활동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국민대·계명대·아주대·충북대에 아우디 제품 5대 기증

 폭스바겐그룹코리아가 혁신공유대학 미래자동차 컨소시엄에 속한 대학교 4곳에 교육·연구용 차 5대를 기증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기증은 자동차 특화 소프트웨어 인재 양성을 위한 산학협력 활동의 일환이다. 회사가 기증한 제품은 아우디 A7 55 TDI 콰트로, A7 50 TDI 콰트로를 포함한 총 5대다. 국민대와 계명대, 아주대, 충북대에서 교육·연구용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교육부가 추진 중인 혁신공유대학사업의 미래자동차 컨소시엄은 모빌리티 시대를 이끌 인재를 양성한다는 목표로 현재 7개 대학이 참여하고 있다.


 틸 셰어 폭스바겐그룹코리아 사장은 "제품 기증으로 자율주행 및 자동차 구조와 관련된 연구와 교육에 일조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자동차 분야 미래인재 양성에 도움이 될 수 있는 활동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폭스바겐그룹코리아는 미래인재 양성을 위한 다양한 교육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자동차 특화 소프트웨어 인재 양성을 위한 SEA:ME(Software Engineering of Automotive and Mobility Ecosystem) 교환학생 프로그램, 코딩 역량 강화를 위한 국제 로봇경진대회 후원, 독일식 이원화 인재양성 프로그램 '아우스빌둥' 등이 있다.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BMW코리아, '미니 멀티톤 에디션' 2종 출시
▶ [하이빔]물류 올 스톱, '안전운임제' 정말 필요할까?
▶ 테슬라 트레일러 세미, 36톤 연결해 800㎞ 주행
▶ GMC 시에라 국내 인증 완료…곧 출시

자동차 전문 매체 1위 오토타임즈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