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지석 17점' 선두 대한항공, 5위 우리카드에 셧아웃 승…현대건설 10연승

문대현 기자 입력 2022. 11. 30. 21:39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정지석의 활약을 앞세운 선두 대한항공이 우리카드를 셧아웃 승리를 거뒀다.

대한항공은 30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2-23 V리그 우리카드와의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0(25-21 25-19 25-23)으로 승리했다.

반면 대한항공에 패한 5위 우리카드(4승5패, 승점 10)는 6위 KB손해보험(3승6패, 승점 9)에 근소하게 앞선 채 순위를 유지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28일 전남 순천 팔마체육관에서 열린 2022 순천·도드람컵 프로배구대회 남자부 대한항공과 한국전력의 결승전에서 대한항공 선수들이 기뻐하고 있다. (한국배구연맹 제공) 2022.8.28/뉴스1 ⓒ News1 이성철 기자

(서울=뉴스1) 문대현 기자 = 정지석의 활약을 앞세운 선두 대한항공이 우리카드를 셧아웃 승리를 거뒀다.

대한항공은 30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2-23 V리그 우리카드와의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0(25-21 25-19 25-23)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점 3점을 추가한 대한항공(9승2패, 승점 25)은 2위 현대캐피탈(6승4패, 승점 18)과 격차를 벌렸다.

반면 대한항공에 패한 5위 우리카드(4승5패, 승점 10)는 6위 KB손해보험(3승6패, 승점 9)에 근소하게 앞선 채 순위를 유지했다.

대한항공에서는 정지석이 양 팀 통틀어 최다인 17점을 올렸고 , 링컨 윌리엄스가 13점으로 힘을 보탰다. 곽승석도 8점을 올렸다.

우리카드는 나경복이 15점을 기록했으나 주포인 리버맨 아가메즈가 11점에 그친 것이 아쉬웠다.

1세트를 잡으며 산뜻하게 출발한 대한항공은 2세트에서도 주도권을 쥐고 앞서 갔다.

대한항공이 앞서가면 우리카드가 쫓아가는 형태로 진행된 가운데 정지석이 세트 후반 서브 에이스를 성공시키며 승기를 굳혔고 결국 2세트도 대한항공이 따냈다.

3세트 들어서는 초반부터 팽팽한 접전이 이어졌다.

그러나 8-7로 대한항공이 앞선 상황에서 김규민과 정지석 등이 연속으로 득점을 올리며 11-7로 점수 차가 벌어졌다.

우리카드가 역전을 목표로 맹추격에 나섰지만 끝내 따라잡지 못했고 그대로 대한항공이 기분 좋은 승리를 챙겼다.

25일 오후 인천 부평구 인천삼산월드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도드람 2022-2023 V-리그' 여자부 흥국생명과 현대건설의 경기에서 현대건설 선수들이 환호하고 있다. 이날 경기는 현대건설이 흥국생명을 상대로 세트스코어 3-0으로 승리했다. 2022.11.25/뉴스1 ⓒ News1 임세영 기자

경기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여자부 경기에서는 홈팀 현대건설이 KGC인삼공사를 3-2(25-19 23-25 19-25 25-17 15-10)로 어렵게 이겼다.

현대건설은 이날 첫 세트를 따낸 뒤 2, 3세트를 내리 내주며 위기에 몰렸지만 4세트에서 균형을 맞춘데 이어 5세트에서도 집중력을 살리면서 개막 10연승(승점 28)에 성공했다.

반면 다잡은 줄 알았던 승리를 놓치며 승점 1점 추가에 그친 KGC인삼공사(4승5패·승점 12)는 GS칼텍스에 세트 득실률(0.85)에 앞서 6위에서 5위로 올라섰다.

현대건설에서는 야스민 베다르트가 30점을 책임졌고 양효진(19점), 황민경(14점) 등 국내 선수들도 좋은 활약을 보였다.

반면 KGC인삼공사는 이날 외국인 선수 엘리자벳 이네 바르가가 28점을 기록했으나 뒷심 부족으로 경기를 내줬다.

eggod6112@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