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프, 엑스티켓과 업무협약 체결 "메타버스 문화공연 개최"

김건우 기자 입력 2022. 11. 30. 09:5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다날의 계열사 제프가 문화공연 통합 플랫폼 엑스티켓(X-TICKET) 프로젝트와 '플랫폼 생태계 확대 및 콘텐츠 활성화를 위한 업무제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협력을 통해 메타버스 플랫폼 제프월드에서 엑스티켓과 연계된 매표소앱 내 공연 예매 서비스를 직접 경험할 수 있게 됐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신용운 엑스티켓 대표(왼쪽)와 노경탁 제프 대표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제공=다날

다날의 계열사 제프가 문화공연 통합 플랫폼 엑스티켓(X-TICKET) 프로젝트와 '플랫폼 생태계 확대 및 콘텐츠 활성화를 위한 업무제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협력을 통해 메타버스 플랫폼 제프월드에서 엑스티켓과 연계된 매표소앱 내 공연 예매 서비스를 직접 경험할 수 있게 됐다.

제프월드는 앞서 롯데멤버스, 도미노피자, 에스알(SR), 소노인터내셔널, 조이시티, NFT프로젝트 등 다양한 분야의 대표 브랜드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엑스티켓과의 협력으로 쇼핑, 교통, 숙박, 게임을 넘어 문화생활까지 가능한 메타버스 프로젝트로 한 단계 나아갈 전망이다.

엑스티켓은 블록체인 기반으로 배우, 관객, 스태프 등 모든 문화 공연을 만들고, 이를 확장해 메타버스 환경에서도 서비스하는 플랫폼이다.

앞으로 제프월드 사용자들은 메타버스 공간에서 엑스티켓이 제공하는 다양한 문화 콘텐츠를 보다 빠르고 편리하게 관람할 수 있다. 또 공연과 관련된 소품 NFT(대체불가토큰)를 메타버스 내에서 경험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메타버스에서 구매한 공연 티켓으로 실제 공연 관람까지 가능하게 된다.

노경탁 제프 대표는 "엑스티켓과의 협력으로 제프월드는 문화생활이 가능한 메타버스로 도약할 수 있었다"라며 "앞으로 제프월드 메타버스의 확장성을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신용운 엑스티켓 대표는 "문화공연 분야의 발전 가능성이 제프의 메타버스를 만나 더욱 확장될 것"이라며 "메타버스 환경에서 제공하고자 하는 최적의 서비스를 제프월드에서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이해인, 속옷만 입고 연주→유튜브 대박…박미선 "선 넘었다"전직 축구선수 경기장 난입, '슈퍼맨 옷'엔 이런 글이…73세 박원숙 한밤 화장실서 사고…"넘어져 턱 4바늘 꿰맸다"이승기 '집사부2' 하차설 왜?…"후크가 공동제작사, 괴로울 것""밥 못 먹겠다" 14살 뱃속엔 머리카락 뭉치 3㎏, 무슨 일?
김건우 기자 jai@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