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우 조각투자' 뱅카우, KB증권과 맞손...투자계약증권 발행

류준영 기자 입력 2022. 11. 30. 09:41 수정 2022. 11. 30. 09:53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한우 조각투자 플랫폼 '뱅카우'를 운영하는 스탁키퍼가 KB증권과 투자계약증권 발행 업무 및 실명증권계좌 발급을 위한 MOU(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판단 대상은 한우 조각투자 플랫폼 뱅카우(스탁키퍼)를 비롯해 미술품 조각투자 업체 서울옥션블루와 아트앤가이드(열매컴퍼니), 아트투게더(투게더아트), 테사 등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한우 조각투자 플랫폼 '뱅카우'를 운영하는 스탁키퍼가 KB증권과 투자계약증권 발행 업무 및 실명증권계좌 발급을 위한 MOU(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금융위원회는 29일 증권선물위원회 회의를 열고 미술품과 한우 조각투자를 투자계약증권으로 판단, 자본시장법을 적용키로 했다. 판단 대상은 한우 조각투자 플랫폼 뱅카우(스탁키퍼)를 비롯해 미술품 조각투자 업체 서울옥션블루와 아트앤가이드(열매컴퍼니), 아트투게더(투게더아트), 테사 등이다.

스탁키퍼 측은 "기존 가축자산 상품의 증권화 및 새롭게 발행이 허용되는 투자계약증권 발행을 통해 조각투자 상품을 넘어 신규 금융상품으로써 가축자산의 입지를 다지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투자자 각각의 예치금을 KB증권의 실명계좌를 통해 운영함으로써 계좌 보안체계와 고객자산 분리 시스템을 강화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농가와 투자자를 펀딩으로 잇는 한우자산플랫폼 뱅카우는 지난해 5월부터 올해 10월까지 총 1만5000건, 57억원 상당의 송아지 펀딩을 진행했다.

스탁키퍼의 박승찬 최고재무책임자는 "투자계약증권 편입을 통해 고객과 사업의 안정성을 모두 확보하게 되는 계기를 마련했다"면서 "이번 MOU 체결을 통해 기존 단위 개체가 아닌 한우농가, 조합 단위의 투자상품 개발 등 투자자의 상품리스크를 줄이면서 안정적인 사육기반을 확보하는 윈-윈 생태계를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관련기사]☞ 이해인, 속옷만 입고 연주→유튜브 대박…박미선 "선 넘었다"전직 축구선수 경기장 난입, '슈퍼맨 옷'엔 이런 글이…73세 박원숙 한밤 화장실서 사고…"넘어져 턱 4바늘 꿰맸다"이승기 '집사부2' 하차설 왜?…"후크가 공동제작사, 괴로울 것""밥 못 먹겠다" 14살 뱃속엔 머리카락 뭉치 3㎏, 무슨 일?
류준영 기자 joon@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