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커의 마침표]도 넘은 불법의 일상화

동정민 입력 2022. 11. 28. 20:07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주유소에 기름을 바닥내겠다고 합니다.

기름 없애면 화물차 멈춰서겠죠.

파업에 참가하지 않는 다른 화물차에 쇠구슬이 날아들기도 했죠.

래미콘 운송 거부로 건설 현장이 멈춰 서서 일용직 노동자들 일감이 끊겼습니다.

화물연대 파업이 낳은 결과입니다.

그런데 그거 아십니까.

우리나라 전체 화물 노동자 중 민노총 화물연대 소속은 6%에 불과합니다.

소수의 이득을 위해 성실한 다수가 볼모로 잡힌 상황, 너무 자주 반복되는 것 같습니다.

마침표 찍겠습니다.

< 도 넘은 불법의 일상화.>

뉴스에이 마칩니다.

감사합니다.

동정민 기자 ditto@ichannela.com

ⓒCHANNEL A(www.ichannel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