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장님네사람들’ 김수미, 눈물 흘린 사연은?···‘ 전원일기’ X ‘한지붕세가족’ 컬래버레이션?

손봉석 기자 입력 2022. 11. 28. 20:05 수정 2022. 11. 29. 18:27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tvN STORY



28일 오후 8시 20분 방송되는 tvN STORY ‘회장님네사람들’ 7화에서는 임채무, 임현식부터 이창환, 신명철, 이상미까지 ‘전원일기’ 식구들이 대거 출연 예정으로기대를 모으고 있다.

임채무와 임현식은 ‘전원일기’와함께 당시 간판 프로그램이었던 ‘한지붕세가족’의 주역이기도 하다. ‘한지붕세가족’은 임현식, 박원숙, 임채무, 윤미라 및 강남길, 김혜수, 심양홍, 김애경, 최주봉 등 당대 최고스타들이 출연하며 1986년부터 1994년까지 8년 동안 안방극장을 사로잡으며 ‘전원일기’와함께 국민 드라마로 불렸다. ‘전원일기’와 함께 대한민국 대표 장수 드라마 배우들의 만남으로 관심이 집중될예정이다.

김용건은 “‘전원일기’의 최불암, 김혜자처럼 ‘한지붕세가족’의 순돌이 가족인 박원숙, 임현식도 실제 부부인 줄알았던 사람이많았다”며 당시 뜨거웠던 인기를 회상한다. 이어 김용건은 ‘한지붕세가족’의 히로인 ‘순돌이엄마’ 박원숙에게, 임채무는 극 중 부인이었던 윤미라에게 즉석에서 전화 연결을 통해 깜짝 놀랄 근황을 듣게 되고 이에김수미는 눈물까지 흘린다.

김용건과 임채무는 적극적으로꼭 다시 만나자, 라며 기약해, ‘회장님네사람들’을 통해 ‘한지붕 세가족’의 주역들이 다시 한자리에 모일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전원일기’ 식구들의 찐친 케미로 거침하고 아찔한 추억 소환토크, 맛깔나는 전원 라이프를 펼치며 시청자들에게 유쾌하고 감동적인추억 여행을 선사하는 ‘회장님네사람들’은 매주 월요일 저녁 8시 20분에 tvNSTORY에서방송한다.

손봉석 기자 paulsohn@kyunghyang.com

< 저작권자(c)스포츠경향.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