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어보살’ 지방출신 26세, 서울살이 희망가

안병길 기자 입력 2022. 11. 28. 07:55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태어나 26년째 첫 서울 나들이?

지방 출신 의뢰인이 서울 생활을 희망한다.

오늘(28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193회에는 26세 대학생이 의뢰인으로 출연한다.

의뢰인은 전주에서 태어나 대학 역시 같은 지역에 있는 학교에 진학한 전주 토박이다. 전날 서울에 처음 놀러 왔는데 1박 2일 만에 서울이 다른 세계인 걸 알아버렸다고. 하루 놀아보니 하고 싶은 게 너무 많아져 고향에 내려가기 싫어졌다는 것이다.

서장훈은 “전주면 서울과 가까운 편이다. 그런데 서울은 왜 지금까지 한 번도 안 와 봤냐?”며 의아해하고, 이수근은 “거리를 떠나 연고가 없으면 오기 어렵다”라며 의뢰인에게 공감한다.

특히 의뢰인은 가로수길부터 한강까지 1박 2일 동안 알차게 서울 투어한 후기를 전해 눈길을 끈다. 여기에 의뢰인은 서울에서 여자친구를 사귀고 싶다는 소망을 밝히는데 보살들이 동의하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계속해서 “서울 사람들은 다르다”라고 주장해 폭소케 한다.

다만 현재 대학교 졸업반인 의뢰인은 현실적으로 서울에서 취업하기 어려운 점을 말하며 시청자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킬 예정이다.

의뢰인의 귀여운 서울 투어 후기와 보살 서장훈과 이수근의 현실적인 조언이 전해질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193회는 오늘(28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한편, KBS Joy는 Skylife 1번, SK Btv 80번, LG U+tv 1번, KT olleh tv 41번 그리고 KBS 모바일 앱 ‘my K’에서 시청할 수 있으며, 지역별 케이블 채널 번호는 KBS N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무엇이든 물어보살’의 더 많은 영상은 주요 온라인 채널(유튜브, 페이스북 등) 및 포털 사이트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안병길 기자 sasang@kyunghyang.com

< 저작권자(c)스포츠경향.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