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리브랜드골프웨어 평촌점, 곤지암점 오픈하며 전국 상권 확대

김민정 골프포위민 기자(kim.minjung@mk.co.kr) 입력 2022. 11. 25. 16:51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골프 시장의 활성화에 힘입어 클리브랜드골프웨어가 본격적으로 오프라인 매장을 확대 오픈하고 있다. 넥시스코어(대표 양계홍)가 전개하는 클리브랜드골프웨어는 온라인 골프웨어 시장에서 3년째 꾸준히 300억 원 규모의 매출을 올리며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온라인에 이어 오프라이 시장도 평정하고자, 클리브랜드골프웨어는 지난 22일 안양 평촌점과가 25일 광주 곤지암점 오픈하면서 가두상권을 포함한 전국 오프라인 매장 확대를 본격화했다.

지난달에는 현대아울렛, 롯데아울렛에 이어서 대전NC유성점, 뉴코아아울렛 강남점을 오픈하며 대형쇼핑몰 영역 또한 넓혔다.

무엇보다 우후죽순형 확대가 아니라는 점에서 눈길을 끈다. 클리브랜드골프웨어는 가두상권을 확대하기 전에 데이터 분석이 필요하다는 판단 하에 2020년부터 전국 백화점, 아울렛에 팝업스토어를 운영하며 오프라인 시장의 소비자 동향과 매출데이터를 분석했다는 점부터 여느 업계와는 다른 행보를 보였다. 올해부터는 이를 바탕으로 세정과 미래, 한성에프아이 출신의 박주복 이사를 기용하며 주요 골프 상권 진출을 시작했다.

온라인시장에서는 일찍이 강세를 보이며 이미 소비자에게 신뢰도를 쌓은 브랜드인만큼 온?오프라인 시너지 효과가 발휘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다음달에는 안산한대점 오픈을 앞두고 있으며 향후 2년 안에 50개 오프라인 매장을 목표로 확대 사업을 추진한다.

한편 클리브랜드골프웨어는 트렌디한 디자인과 기능성으로 꾸준히 3040대 구매율이 높아진 것을 반영하여 온?오프라인 시장에서의 고객 데이터를 분석해 계속해서 상품 전략적인 부분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Copyright©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