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베로 한화 감독, 태극기 들고 찰칵…월드컵 우루과이전 직관 응원 포착

윤승재 기자 입력 2022. 11. 24. 23:0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카를로스 수베로 한화 이글스 감독이 카타르 월드컵 현장에서 포착됐다.

수베로 감독은 24일(한국시간) 자신의 SNS에 한국과 우루과이전 직관 인증샷을 올렸다.

수베로 감독은 SNS 스토리에 태극기를 든 자신의 사진과 한국 선수들의 도열 장면을 함께 올렸다.

이후 한국을 떠난 수베로 감독은 카타르로 넘어가 우루과이전 직관에 나섰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윤승재 기자) 카를로스 수베로 한화 이글스 감독이 카타르 월드컵 현장에서 포착됐다. 

수베로 감독은 24일(한국시간) 자신의 SNS에 한국과 우루과이전 직관 인증샷을 올렸다. 

수베로 감독은 SNS 스토리에 태극기를 든 자신의 사진과 한국 선수들의 도열 장면을 함께 올렸다. 한국을 응원하기 위해 카타르까지 간 것으로 보인다. 

수베로 감독은 시즌 후에도 한국에 남아 지난 23일까지 진행된 한화의 마무리캠프를 지휘한 바 있다. 이후 한국을 떠난 수베로 감독은 카타르로 넘어가 우루과이전 직관에 나섰다. 

한편, 한국은 전반전 동안 우루과이를 압도하며 0-0으로 전반전을 마쳤다. 전반 33분 황의조가 노마크 찬스를 놓쳤고, 전반 42분엔 상대 고딘의 헤더슛이 왼쪽 골포스트를 맞고 나와 실점을 면했다. 

사진=카를로스 수베로 SNS

윤승재 기자 yogiyoon@xportsnews.com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