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각 결정' 맨유 구단주, 취재진 급습에 당황 "호날두는 위대한 선수"

한동훈 입력 2022. 11. 24. 19:0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구단주 에이브럼 글레이저가 매각 발표 이후 처음으로 미디어를 통해 입장을 밝혔다.

영국 '미러'는 24일(한국시각) '에이브럼 글레이저가 맨유 매각 발표 및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방출 이후 처음으로 침묵을 깼다. 맨유 공동 구단주 에이브럼 글레이저는 구단이 매물로 나온 이후 처음으로 공개적으로 발언했다'라고 보도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스카이뉴스 캡처.

[스포츠조선 한동훈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구단주 에이브럼 글레이저가 매각 발표 이후 처음으로 미디어를 통해 입장을 밝혔다.

영국 '미러'는 24일(한국시각) '에이브럼 글레이저가 맨유 매각 발표 및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방출 이후 처음으로 침묵을 깼다. 맨유 공동 구단주 에이브럼 글레이저는 구단이 매물로 나온 이후 처음으로 공개적으로 발언했다'라고 보도했다.

미러는 '글레이저는 미국 플로리다 웨스트 팜비치에 위치한 그의 집 근처에서 스카이뉴스와 마주쳤다. 그는 식당으로 가는 길에 취재진의 물음에 대답했다'라고 설명했다.

취재진이 글레이저의 입장을 듣기 위해 무작정 기다린 것으로 보인다. 글레이저 또한 갑작스럽게 기자들을 만났지만 능숙하게 원론적인 답변으로 일관했다. 논란의 여지를 주지 않았다.

'왜 맨유 매각을 결정했느냐'는 질문에 글레이저는 "우리는 이사회를 통해 절차를 거쳤다. 다른 전략적인 대안을 검토하기로 했다. 이것이 현재 진행되는 일이다"라고 밝혔다.

취재진은 '왜 하필이면 지금 시점인가'라며 집요하게 물었다. 글레이저는 "다시 한 번 말씀드리지만 우리는 프로세스를 거쳤다. 모든 전략적인 대안을 살펴보고 그것이 우리를 어디로 이끄는지 보겠다. 나와 대화해주셔서 감사하다"라며 서둘러 말을 마쳤다.

호날두에 대한 질문도 받았다. 글레이저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에 대해 말씀드리겠다. 그는 위대한 맨유 선수다. 그가 클럽을 위해 해준 모든 일에 감사하다. 앞으로 그에게 최고의 행운이 있기를 바란다"라고 답변했다.

호날두는 지난 6월부터 소속팀 맨유와 불화를 일으켰다. 지난 14일 공개된 인터뷰에서는 맨유 구단주를 비롯한 수뇌부는 물론 에릭 텐하흐 감독까지 싸잡아 비난했다. 특히 구단주를 향해서는 '발전 의지가 없다, 10년 전과 변한 것이 없다'라며 불만을 표출했다.

결국 맨유는 호날두와 '계약 해지'를 선택했다. 호날두를 다른 클럽에 팔 생각이었다면 1월 이적시장까지 기다린 뒤 여러 클럽들과 협상 테이블을 차리는 등 복잡한 과정을 거쳤어야 했다. 맨유는 이적료도 필요 없고 속전속결을 원했던 것으로 보인다.

한동훈 기자 dhhan@sportschosun.com

'이병헌♥' 이민정, 성균관대 후배들 만났다..01학번 선배의 포스
'두 번 이혼' 방은희 “만나서 결혼까지 33일...안 외로우려고 결혼”
'재혼+혼전임신' 이재은, 43세에 득녀..“♥태리 엄마 수고했어”
선우은숙 “지인, 13억 빚을 내 산 집이 180억 '껑충'”
이승기는 왜 사태가 이 지경될때까지 침묵했나? “출연료 몰라” “고등학생 취급” 등 과거 발언에 힌트가…
송가인 “관광객들, 집에 문 열고 들어와 깜짝”
이소연, 수영장서 비키니 입고 모델 워킹...8kg 감량 효과 대단
한소희, 팔에 새겼던 타투 싹 제거..앙상하고 새하얀 팔뚝
임영웅, '존재 자체가 레전드'인 트로트 男 스타 '500만원 기부'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