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타르 이야기]등번호 없는 27번째 태극전사 오현규

도하(카타르)=CBS노컷뉴스 김동욱 기자 입력 2022. 11. 24. 00:18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아시다시피 2022 카타르월드컵 최종 명단은 26명입니다.

최종 명단에 들지 못한 선수는 전지훈련지에서 귀국했습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오현규. 연합뉴스

아시다시피 2022 카타르월드컵 최종 명단은 26명입니다.

그런데 카타르에서 훈련 중인 선수는 26명이 아닌 27명입니다. '캡틴'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안와골절 수술을 받으면서 예비 명단으로 1명이 추가됐기 때문이죠. 국제축구연맹(FIFA) 규정에 따르면 1차전이 열리기 24시간 전까지는 교체가 가능합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은 혹시 모를 상황을 대비해 오현규(수원 삼성)를 함께 카타르로 데려왔습니다.

예비 명단을 만든 것이 처음은 아닙니다. 1990 이탈리아월드컵 서정원, 송영록, 1998 프랑스월드컵 김봉수, 2002 한일월드컵 정조국, 여효진, 염동균 등 입니다. 한일월드컵 예비 명단은 4명인데, 나머지 한 명은 굳이 언급하지 않겠습니다.

이후 월드컵에서는 예비 명단이 없었습니다. 정확히 말하면 예비 명단까지 포함한 상태로 전지훈련을 떠난 뒤 결전지로 들어가기 전 최종 명단을 발표하는 방식이었습니다. 최종 명단에 들지 못한 선수는 전지훈련지에서 귀국했습니다.

사실 언제 오현규의 이야기를 다룰까 꽤 고민했습니다. 예비 명단이었지만, 확실히 결정된 것은 아무 것도 없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현지시간으로 23일 최종 결정이 났습니다.

교체는 없었습니다. 손흥민은 마스크를 착용하고 정상적으로 훈련을 소화하고 있습니다. 황희찬(울버햄프턴 원더러스)가 햄스트링 통증으로 우루과이전 출전이 어렵지만, 벤투 감독은 황희찬을 믿기로 했습니다.

오현규는 한국으로 돌아가지 않습니다. 카타르에 남아 선수단과 함께 남은 일정을 소화하기로 했습니다. 카타르로 떠나기 전 일찌감치 결정된 사안입니다.

오현규가 포함된 단체사진. 대한축구협회 제공

앞서 손흥민은 인터뷰를 통해 오현규를 격려했습니다.

"어떻게 말을 해야 할지 모르겠어요. 사실 현규 입장에서는 (예비 명단이) 굉장히 실망스러울 수도 있고, 기분 좋게 생각할 수도 있겠죠. 현규에게는 특별한 경험이 될 거라 생각해요. 아직 미래가 창창한 선수니까 여기에 와서 자기 포지션 선수들과 훈련하고, 또 분위기를 경험할 수 있다는 것이 소중한 추억, 경험이 되니까요. 물론 현규가 잘하겠지만, 많은 것을 얻어갈 수 있는 현명한 친구였으면 좋겠어요."

결국 유니폼에 등번호도 새기지 못했습니다. 형들의 호출에 단체 사진도 촬영했지만, 공식적으로는 오현규가 빠진 사진이 쓰이겠네요. 그래도 손흥민의 말처럼 카타르에서의 하루하루가 오현규에게 값진 경험이 됐으면 좋겠습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jebo@cbs.co.kr
  • 카카오톡 :@노컷뉴스
  • 사이트 :https://url.kr/b71afn

도하(카타르)=CBS노컷뉴스 김동욱 기자 grina@cbs.co.kr

저작권자ⓒ CBS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