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상하다 생각했는데…” 한복 입은 ‘이 여성’ 몸값이 무려

입력 2022. 11. 21. 12:0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가상인간 제작사 '온마인드'가 하나은행으로부터 20억원 투자를 유치했다.

SK스퀘어는 3D 가상 인간 제작회사 '온마인드'가 하나은행으로부터 20억원 투자를 유치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하나은행의 합류로 온마인드의 가상 인간 협업 생태계가 기존 SK스퀘어·SK텔레콤의 ICT(정보통신기술), 넵튠의 게임에 이어 하나은행의 금융까지 대폭 확대됐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가상인간 나수아 제작사 온마인드
하나은행으로부터 20억원 투자 유치
온마인드가 만든 가상인간 나수아.

[헤럴드경제=박지영 기자] “보수적인 ‘은행’도 꽂혔다… 가상인간, 아직도 인기!”

가상인간 제작사 ‘온마인드’가 하나은행으로부터 20억원 투자를 유치했다. 지난해 SK스퀘어가 80억원을 투자한지 1년 만에 또다시 대기업으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 1년 사이 몸값도 200억원에서 300억원으로 올랐다. 지난해 시장을 뜨겁게 달군 ‘메타버스’ 거품이 빠지면서 가상 인간 제작사의 몸값 또한 주춤할 것으로 예상됐지만, 일상의 디지털화 바람을 타고 승승장구를 이어가고 있다.

SK스퀘어는 3D 가상 인간 제작회사 ‘온마인드’가 하나은행으로부터 20억원 투자를 유치했다고 21일 밝혔다. 온마인드는 SK스퀘어가 지난해 11월 출범한 이후 처음으로 투자한 곳이다. 하나은행은 이번 투자로 온마인드의 지분(신주 발행) 6.25%를 확보했다. 이번 하나은행의 합류로 온마인드의 가상 인간 협업 생태계가 기존 SK스퀘어·SK텔레콤의 ICT(정보통신기술), 넵튠의 게임에 이어 하나은행의 금융까지 대폭 확대됐다.

온마인드가 만든 가상인간 나수아.

하나은행은 디지털 금융 혁신을 가속화하기 위한 요소 중 하나로 가상 인간에 주목해 온마인드의 전략적 투자자 대열에 합류했다. 하나은행은 이번 투자를 시작으로 AI 뱅커, 라이브커머스 모델, 은행 지점 내 키오스크 디지털안내원 등 고객과의 다양한 접점에서 가상 인간을 활용할 계획이다.

온마인드는 확보한 재원을 가상 인간 기술 고도화를 위한 연구 개발 투자에 쏟는다. 우수 개발자 인력을 대대적으로 채용하고 기업(B2B)이나 개인(B2C)이 손쉽게 가상 인간을 제작하고 운용할 수 있는 ‘스튜디오 플랫폼’ 사업도 구축할 예정이다.

SK스퀘어는 나수아를 SK텔레콤 광고 모델로 발탁하는 등 SK ICT 패밀리사와의 협업을 통해 온마인드 기업 가치를 끌어올리고 있다. SK텔레콤 AI 서비스 ‘에이닷’ 광고 영상에서 가상인간 나수아(오른쪽)가 아이돌 장원영과 대화 중이다.

이번 투자 유치는 SK스퀘어의 투자사 성장 전략이 맺은 결실이다. SK스퀘어는 신규 투자 유치를 지원하는 것은 물론 SK ICT 패밀리사와의 협력을 통해 투자사의 기업 가치를 증대시키고 있다. SK텔레콤과 온마인드가 AI 가상 인간을 공동 제작하고 온마인드의 가상인간 ‘나수아’가 SK텔레콤 AI 서비스 ‘에이닷’ 광고 모델로 발탁된 것이 대표적이다. SK스퀘어는 온마인드의 가상인간이 모션 캡처나 성우 없이 스스로 움직이고 대화하는 ‘AI 가상 인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SK ICT 패밀리 회사와 협업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

아울러 SK텔레콤, SK스퀘어, 하나금융그룹이 초협력을 통한 ICT와 금융 산업 혁신을 선언한 만큼 더욱 폭넓은 협력 추진이 예상된다. SK텔레콤과 하나금융그룹은 지난 7월 4000억원 대규모 지분을 교환하고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SK스퀘어 또한 동참해 3사가 시너지 협의체를 구성해 미래 전략을 모색 중이다.

류병훈 SK스퀘어 MD(Managing Director)는 “이번 투자 유치는 어려운 거시환경에도 SK스퀘어의 투자 포트폴리오 회사가 단기간에 기업가치 증대를 이뤄낸 사례”라며 “앞으로도 SK스퀘어만의 투자 노하우와 협업 생태계를 적극 활용해 포트폴리오 가치 제고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park.jiyeong@heraldcorp.com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