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타르 월드컵? 저 남쪽 김천에선 '월드 레전드'가 50대 동호인배 제패

임기환 기자 입력 2022. 11. 21. 11:1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김천 상무 프로 축구단이 양 일 간 개최한 50대 동호인 축구 대회에서 월드레전드 FC가 최종 우승하며 대회가 성료됐다.

김천 상무가 19일부터 20일까지 양 일 간 대한법률구조공단 법문화교육센터, 김천종합스포츠타운 보조구장에서 '제1회 김천상무배 동호인 축구대회'를 개최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베스트 일레븐)

김천 상무 프로 축구단이 양 일 간 개최한 50대 동호인 축구 대회에서 월드레전드 FC가 최종 우승하며 대회가 성료됐다.

김천 상무가 19일부터 20일까지 양 일 간 대한법률구조공단 법문화교육센터, 김천종합스포츠타운 보조구장에서 '제1회 김천상무배 동호인 축구대회'를 개최했다. 행사를 위해 김천상무 배낙호 대표이사, 최한동 후원회장, 이흥실 단장, 정용필 김천시축구협회장이 참석해 격려를 전했다. 본 대회에는 김천 50대 동호인 6팀, 구미 2팀, 상주 2팀, 대구 1팀, 영동 1팀까지 총 다섯 개 시도에서 12팀이 참가했다.

첫째 날 열린 풀리그에서는 A조 OB FC, B조 축사모(구미), C조 동심 FC, D조 월드레전드 FC가 1위를 차지했다. 이튿날 열린 조1위 4강 토너먼트에서는 준결승, 결승을 거쳐 월드레전드 FC가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준우승은 OB FC가, 공동 3위는 동심 FC, 축사모가 기록했다. 페어플레이팀은 천인 FC가 이름을 올렸고 득점왕은 OB FC 이상길이 차지했다. 최우수 선수는 월드레전드 정현수가 선정됐다. 수상팀 및 수상자들에게는 트로피를 비롯해 부상으로 카타르 월드컵 공인구를 증정했다.

최우수 선수로 뽑힌 정현수는 "제1회 김천상무배 동호인 축구대회를 열어준 김천상무프로축구단에 정말 감사하다. 이 대회를 계기로 김천 축구가 더욱 발전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는 소감을 전했다.

본 대회를 주최, 주관한 배낙호 김천 상무 대표이사는 "대회에 참가한 모든 축구 동호인들에게 고마움을 전한다. 동호인 축구 대회를 통해 지역민이 하나되고 화합의 장이 됐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김천 상무는 2022 시즌 종료 후에도 다양한 지역밀착 사회공헌활동으로 팬들과 하나될 예정이다. 

글=임기환 기자(lkh3234@soccerbest11.co.kr)
사진=김천 상무

축구 미디어 국가대표 - 베스트 일레븐 & 베스트 일레븐 닷컴
저작권자 ⓒ(주)베스트 일레븐.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www.besteleven.com

저작권자(c)베스트일레븐.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