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세라핌, 신보 발매 첫날 40만 장 판매..2배 넘는 성장세[공식]

선미경 입력 2022. 10. 18. 10:5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그룹 르세라핌(LE SSERAFIM)이 신보 발매 첫날 40만 장 넘는 판매량을 기록하며 '차세대 음반퀸'의 탄생을 알렸다.

앨범 판매량 집계 사이트 한터차트에 따르면, 르세라핌(김채원, 사쿠라, 허윤진, 카즈하, 홍은채)이 지난 17일 발표한 미니 2집 'ANTIFRAGILE'(안티프래자일)은 발매 하루 만에 40만 8,833장 판매됐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OSEN=선미경 기자] 그룹 르세라핌(LE SSERAFIM)이 신보 발매 첫날 40만 장 넘는 판매량을 기록하며 ‘차세대 음반퀸’의 탄생을 알렸다.

앨범 판매량 집계 사이트 한터차트에 따르면, 르세라핌(김채원, 사쿠라, 허윤진, 카즈하, 홍은채)이 지난 17일 발표한 미니 2집 ‘ANTIFRAGILE’(안티프래자일)은 발매 하루 만에 40만 8,833장 판매됐다. 역대 걸그룹 중 음반 발매 당일 40만 장 이상의 판매량을 세운 건 르세라핌 포함 단 4팀뿐이다. 르세라핌은 17일 한터차트 음반 일간 차트 정상에 이름을 올리며 존재감을 뽐냈다.

데뷔 앨범 ‘FEARLESS’가 발매 첫날 17만 6,861장 판매된 것과 비교했을 때, ‘ANTIFRAGILE’은 동일 기간 2배 넘는 판매량 차이를 보였다. 또 데뷔 앨범은 발매 후 일주일 동안 30만 7,450장 판매됐는데, ‘ANTIFRAGILE’은 발매 당일에만 40만 장 넘게 팔려 전작의 일주일 치 기록을 단 하루 만에 넘어섰다.

음원 성적도 고무적이다. 데뷔곡 ‘FEARLESS’는 발매일(5월 2일) 오후 11시 멜론 실시간 차트인 ‘톱 100’에 97위로 진입한 데 반해, 신곡 ‘ANTIFRAGILE’은 발매 직후인 17일 오후 7시 27위로 차트인했고, 오늘(18일) 0시에는 10위를 찍었다.

신보에 수록된 ‘The Hydra’, ‘ANTIFRAGILE’, ‘Impurities’, ‘No Celestial’, ‘Good Parts (when the quality is bad but I am)’ 등 다섯 트랙 모두 17일 오후 7시 벅스 실시간 차트에 진입했다. 특히, 타이틀곡은 17일 오후 7시 6위로 첫 등장한 뒤 오후 8시 차트에서 2위로 상승, 오늘 오전 10시까지 순위를 지키고 있다. 이 곡은 17일 오후 7시 지니 실시간 차트에 22위로 진입했고 오후 11시에는 4위에 올랐다.    

르세라핌은 지난 17일 두 번째 미니앨범 ‘ANTIFRAGILE’을 발표했다. 같은 날 오후 7시 방영된 컴백쇼 ‘LE SSERAFIM COMEBACK SHOW : ANTIFRAGILE’에서 신곡 무대들을 선보이며 본격적인 활동의 시작을 알렸다. 타이틀곡 ‘ANTIFRAGILE’은 무게감 있는 라틴 리듬이 가미된 아프로 라틴(Afro-Latin) 스타일의 팝 장르 곡으로, 중독성 넘치는 비트와 가사가 인상적이다. /seon@osen.co.kr

[사진]쏘스뮤직 제공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