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혜성, 담배 물고 편의점→식당 측 "뻔한 핑계" 분노..진상이 된 최장수돌 [종합]

이우주 입력 2022. 10. 14. 08:34 수정 2022. 10. 14. 08:4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신화 신혜성의 만취 CCTV가 공개되면서 대중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지난 13일 방송된 KBS2 '연중 플러스'에서는 음주운전, 차랑 절도 혐의를 받는 신혜성의 사건 당일 CCTV가 공개됐다.

신혜성의 음주 운전이 알려진 후 소속사 측은 "음주 상태에서 음식점 발레파킹 담당 직원이 전달해준 키를 가지고 귀가했다"며 "만취한 상태로 본인의 차량이 아닌지도 모르고 운전한 것"이라 '도난 차량'에 대해 해명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스포츠조선닷컴 이우주 기자] 신화 신혜성의 만취 CCTV가 공개되면서 대중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지난 13일 방송된 KBS2 '연중 플러스'에서는 음주운전, 차랑 절도 혐의를 받는 신혜성의 사건 당일 CCTV가 공개됐다.

CCTV를 보면 11일 새벽 1시경 인적이 없는 도로에서 흰색 SUV 차량이 멈춘다. 도로 한복판에 멈춘 채 10분 가량 브레이크등과 비상등을 연속적으로 깜빡인다. 신고를 받은 경찰차가 접근하자 흰색 SUV는 출발했고, 경찰차가 도로를 차단하자 그제서야 멈춘다.

차 안에 있던 사람은 바로 신혜성. 신혜성이 멈춰선 곳은 탄천2교로, 강남과 송파를 잇는 길목이라 위험한 상황이 될 수 있었다. 더 충격적이었던 건 신혜성은 도난 신고 된 차량을 운전했다. 이에 신혜성은 절도 혐의까지 추가됐다.

신혜성의 음주 운전이 알려진 후 소속사 측은 "음주 상태에서 음식점 발레파킹 담당 직원이 전달해준 키를 가지고 귀가했다"며 "만취한 상태로 본인의 차량이 아닌지도 모르고 운전한 것"이라 '도난 차량'에 대해 해명했다.

그러나 해당 식당 측은 '연중 플러스'에 "저는 10시 15분에 퇴근했고 신혜성은 11시 58분에 다른 사람 차를 끌고 갔다"며 "뻔한 거다. 핑계 아니냐"고 정반대의 입장을 전했다.

이에 소속사 측은 2차 입장문을 게재했다. 소속사 측은 "가방 안에 자신의 차키가 있는 것으로 생각했고 이후 근처에 있던 차량 문이 열리자 해당 차량이 자신의 차량인 것으로 착각했다"며 "음식점에서 출발할 당시에는 동석했던 남성 지인이 부른 대리운전 기사가 운전하는 차를 타고 출발했다. 대리운전 기사가 운전하는 차량을 통해 지인을 집에 내려준 후 직접 운전해 자신의 집으로 향하던 중 차 안에서 잠이 들었다"고 번복했다.

KBS1 '뉴스9'에서는 신혜성의 음주운전 직전 모습이 포착됐다. 만취 상태의 신혜성은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고 입에 담배를 문 채 편의점으로 들어선다. 심지어 라이터를 구매한 후 실내에서 담뱃불을 붙이며 밖으로 나가는 모습까지 포착됐다. 서울 역삼동에서 술을 마시고 경기도 성남에 지인을 내려준 뒤 편의점에 들른 것. 이때 신혜성은 대리기사를 내려주고 만취한 채 차를 운전했다. 경찰에 따르면 성남에서 서울 강남까지 10km를 직접 운전했다. 실내 노마스크는 방역 수칙 위반이고 실내에서 담뱃불을 피우는 것도 더더욱 용납이 안 되는 행동. 음주운전 직전에도 시작됐던 신혜성의 '민폐 행동'은 돌이킬 수 없는 행동이 됐다.

신혜성은 지난 11일 도난 차량에서 음주측정을 거부하다가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이날 경찰은 오전 1시 40분께 서울 송파구 탄천2교에서 "도로 한복판에 차량이 정차해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 차량 안에서 자고 있던 신혜성을 발견하고 음주 측정을 요구했다. 하지만 신혜성은 음주 측정을 거부했고 이에 경찰은 도로교통법상 음주 측정 거부 혐의로 체포했다. 특히 당시 신혜성이 타고 있던 차량이 도난차량으로 등록된 것으로 알려져 더욱 충격을 안겼다.

wjlee@sportschosun.com

'39세' 산다라박, 방부제 미모 그 자체였네...점점 더 어려지는 동안 비주얼
박수홍 형수, 주부인데 100억대 부동산 구입...국세청장 “탈루혐의, 엄정 대응”
톱배우 충격 근황..파킨슨병으로 불편한 모습 “온몸 두들겨 맞는듯한 한해 보내”
김지민 “쌍둥이 임신해서 ♥김준호와 결혼한다고”→박미선 “떠밀려 결혼하지 마”
'부모 빚투' 마이크로닷, '닭발집' 앞에서 근황을? 코 수술·뮤비 촬영 위해 귀국
박미선·김용만 불화로 갈등..“좋은 사람 아닌 것 같아”
42세 송지효, 20대 걸그룹도 소화 못할 착붙 바이크쇼츠 소화
한소희, 팔에 새겼던 타투 싹 제거..앙상하고 새하얀 팔뚝
임영웅, '존재 자체가 레전드'인 트로트 男 스타 '500만원 기부'

Copyright © 스포츠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