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도 불꽃축제·보수단체 집회..'한글날 연휴' 교통정체 예상

김하나 입력 2022. 10. 8. 00:5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대체공휴일까지 포함된 '한글날 연휴'(8∼10일) 서울 도심 등에서 대규모 이벤트·집회가 열려 교통 혼잡이 예상된다.

7일 서울경찰청에 따르면 토요일인 8일 여의도 일대에서는 오후 7시 20분부터 약 1시간가량 '2022 서울 세계 불꽃축제'가 개최된다.

한글날이자 일요일인 9일에는 서울 도심 일대에서 '2022 서울 달리기 대회'가 열린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8일 여의도 불꽃축제 100만명 인파 예상..여의동로 전면 통제
9일 달리기 대회 개최..세종대로 일대 도심권 도로 정체 예상
10일 대규모 보수단체 집회..세종대로 사거리 직진만 허용
9~10일 전국 비바람 치는 궂은 날씨..교통사정 더 나쁠 듯
5일 서울 여의도 한강공원에서 열린 한화와 함께하는 서울세계불꽃축제 2019에서 화려한 불꽃이 가을 하늘을 수놓고 있다.ⓒ뉴시스

대체공휴일까지 포함된 '한글날 연휴'(8∼10일) 서울 도심 등에서 대규모 이벤트·집회가 열려 교통 혼잡이 예상된다.


7일 서울경찰청에 따르면 토요일인 8일 여의도 일대에서는 오후 7시 20분부터 약 1시간가량 '2022 서울 세계 불꽃축제'가 개최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3년 만에 개최되는 행사로, 100만명의 인파가 모일 것으로 전망된다. 경찰은 오후 2시부터 11시까지 여의동로(마포대교남단∼63빌딩 앞)를 전면 통제하고 필요하면 여의상류IC·국제금융로를 추가로 통제할 예정이다.


한글날이자 일요일인 9일에는 서울 도심 일대에서 '2022 서울 달리기 대회'가 열린다. 참가자들은 세종대로 서울광장에서 출발해 경복궁을 순회한 뒤 을지로·청계천로를 거쳐 서울광장으로 되돌아온다. 세종대로와 을지로, 청계천로 등 도심권 도로의 정체가 예상된다.


개천절인 3일 서울 광화문 세종대로에서 비가 내리는 가운데 보수단체 집회가 열리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경찰은 원활한 대회 진행을 위해 숭례문과 광화문 사이 세종대로 구간은 오전 6시부터 8시 22분까지, 남대문로·소공로·을지로 구간은 오전 7시 35분부터 8시 57분까지 통제할 예정이다. 청계천 광교부터 용두동 고산자교 사이의 청계천로 구간은 오전 7시 51분부터 10시 10분까지, 시청삼거리부터 모전교 구간은 오전 7시 10분부터 10시 30분까지 각각 통제된다.


경찰은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고자 안내 입간판 415개와 플래카드 836개가 설치할 예정이다. 교통경찰만 1400여 명이 현장에 배치된다.


한글날 대체공휴일인 10일에는 수만 명 규모의 보수단체 집회가 예정돼 있다. 전광훈 목사가 이끄는 자유통일당 등은 이날 서울 종로구 동화면세점 인근에 무대를 설치하고 동화면세점∼대한문 사이 세종대로 일대에서 대규모 집회를 한다. 해당 구간은 가변차로가 운영되고 세종대로 사거리와 대한문 사거리에서는 직진만 허용된다.


9∼10일에는 서울을 비롯한 전국에 비바람이 치는 궂은 날씨가 예보돼 교통 사정이 더 나쁠 것으로 전망된다.

Copyrights ⓒ (주)데일리안,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