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원, 문화재청 공무원 됐다..생애 첫 tvN 진출 '스틸러' 확정 [공식]

박소영 입력 2022. 10. 7. 19:3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tvN 새 드라마 '스틸러-일곱 개의 조선통보'에서 배우 주원, 이주우, 조한철, 김재원, 최화정이 비공식 문화재 환수팀 '카르마'로 만난다.

tvN 새 드라마 '스틸러-일곱 개의 조선통보'(극본 신경일, 연출 최준배,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큐로홀딩스, 스튜디오브이플러스)는 베일에 싸인 문화재 도둑 스컹크와 비공식 문화재 환수팀 '카르마'가 뭉쳐 법이 심판하지 못하는 자들을 상대로 펼치는 케이퍼 코믹 액션 드라마.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OSEN=박소영 기자] tvN 새 드라마 ‘스틸러-일곱 개의 조선통보’에서 배우 주원, 이주우, 조한철, 김재원, 최화정이 비공식 문화재 환수팀 ‘카르마’로 만난다.

tvN 새 드라마 ‘스틸러-일곱 개의 조선통보’(극본 신경일, 연출 최준배,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큐로홀딩스, 스튜디오브이플러스)는 베일에 싸인 문화재 도둑 스컹크와 비공식 문화재 환수팀 ‘카르마’가 뭉쳐 법이 심판하지 못하는 자들을 상대로 펼치는 케이퍼 코믹 액션 드라마.

믿고 보는 배우 주원(황대명 역), 이주우(최민우 역), 조한철(장태인 역), 김재원(신창훈 역), 최화정(이춘자 역)이 극 중 팀 ‘카르마’의 구성원이 되어 사라진 문화재를 되찾기 위해 의기투합할 것을 예고, 독보적인 케미스트리를 기대케 하고 있다.

먼저 주원은 문화재청 소속 공무원 황대명 역을 맡는다. 극 중 근무 태만을 일삼는 황대명에게는 어떠한 포부도 열정도 없는 듯 보이지만 문화재 전문도둑 스컹크와 은밀히 교류하고 있다는 의심을 받기 시작하면서 일상이 크게 흔들린다. 조용히 ‘월급루팡’의 길을 걷고 있던 황대명이 무슨 이유로 스컹크와 엮여 스컹크를 잡으려는 팀 ‘카르마’에 투입되는 것일지, 그의 파란만장한 이야기를 담아낼 주원의 활약에 이목이 집중된다.

이주우는 엘리트 경찰 최민우 역으로 분한다. 최민우 캐릭터는 모종의 계기로 문제적 경찰들만 모여 있다는 서울지방경찰청의 문화재 전담팀으로 발령받는다. 이에 열정으로 똘똘 뭉쳐 있는 그녀가 열악한 환경에서도 포기하지 않고 제 실력을 발휘할 수 있을지, 이주우가 그려낼 최민우의 도전기가 궁금해진다.

강력계 마약반의 유능한 반장이었다는 화려한 과거의 소유자이자 팀 ‘카르마’의 창립자 장태인 역은 조한철이 연기한다. 장태인은 일련의 사건으로 문화재의 가치에 대해 각성하게 되면서 문화재 환수 비밀 프로젝트를 시작하는 인물로 문화재 도둑 스컹크의 뒤를 쫓고 있다. 장태인이 꾸려나갈 팀 ‘카르마’의 미래와 이를 완성할 조한철의 열연에 관심이 쏠린다.

김재원은 폭력계 형사 출신 신창훈 역으로 분해 다채로운 매력을 보여준다. 신창훈은 불꽃 튀는 주먹질만큼 어디로 튈지 모르는 입담을 과시해 종종 화를 부르기도 하지만 팀 ‘카르마’를 향한 사명감은 누구보다 뛰어난 캐릭터. 김재원은 전투력도 친화력도 탑티어인 신창훈을 소화하며 극에 활력을 배가한다.

최화정이 맡은 이춘자 역은 팀 ‘카르마’의 일원 중 한 명으로 범접할 수 없는 해킹 능력을 자랑한다. 학창 시절 취미로 개발했던 해킹 프로그램 하나로 국가의 부름을 받았던 이력을 가지고 있다. 과연 팀 ‘카르마’에게 해커인 이춘자가 필요한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해지는 가운데 새로운 캐릭터로 변신할 최화정의 또 다른 모습도 기다려진다.

한편, 팀 ‘카르마’의 목표물인 스컹크는 사회 고위층들이 불법으로 사들인 문화재들만 골라 터는 전무후무한 문화재 도둑. 왜 그런 행동을 하고 다니는지, 정체는 무엇인지 모든 것이 베일에 싸여있어 몰입을 부를 유일무이한 캐릭터의 등장이 기대되고 있다.

이처럼 개성 가득한 캐릭터들과 특급 배우진의 조합으로 흥미를 끌어올리고 있는 ‘스틸러-일곱 개의 조선통보’는 ‘마우스’, ‘이리와 안아줘’ 등을 연출하며 장르물 속에서도 섬세한 연출력을 선보였던 최준배 감독과 신경일 작가와 함께 대한민국 문화재 범죄를 둘러싼 색다른 인과응보 스토리를 그릴 예정이다.

문화재 환수를 위해서라면 어떠한 수단과 방법도 가리지 않을 팀 ‘카르마’로 모인 다섯 배우의 대체불가 시너지가 빛날 tvN 새 드라마 ‘스틸러-일곱 개의 조선통보’는 2023년 상반기에 첫 방송된다.

 /comet568@osen.co.kr

[사진] 각 소속사 제공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