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0월 6일[TV하이라이트]

입력 2022. 10. 5. 23:25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선조들의 바다음식 뭐가 있을까

■한국인의 밥상(KBS1 오후 7시40분) = ‘풍요’의 남쪽 바다로 향한다. 김려가 1803년에 탈고한 <우해이어보>는 인문학자의 시선으로 바라본 물고기와 어민들의 이야기다. 주목할 점은 <우해이어보>가 평범한 물고기가 아닌 ‘이어’ 즉, 특이한 물고기만 기록했다는 점이다. 어보 속 낯선 물고기들은 지금도 우리 밥상에 오르고 있을까. 김경미 전통음식 연구가와 함께 선조들의 바다 음식을 살펴본다.

저승으로 가는 ‘귀문’이 열리고…

■심야괴담회(MBC 오후 10시) = ‘상상 못할 괴기한 경험’ 특집에 모델 겸 방송인 송경아와 그룹 ‘빌리’의 멤버 츠키가 출연한다. 저승으로 들어가는 ‘귀문’. 늦은 밤 사연의 주인공은 친구와 함께 ‘문’을 연다. “겁이 많다”며 서로를 놀리던 두 사람은 불현듯 두려움을 느낀다. 주인공은 무언가를 발견하고 그것을 자세히 보려 한다. 송경아의 실감나는 연기에 츠키는 “무섭다”며 얼굴을 찡그린다.

Copyright© 경향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