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소민, '런닝맨' 특정 멤버 저격

조윤선 입력 2022. 10. 1. 13:05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런닝맨' 전소민이 거침없는 독설을 내뱉었다.

2일(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거침없는 입담을 장착한 '독설 자매' 송지효, 전소민의 모습이 공개된다.

멤버들을 당황시킨 '독설 자매' 송지효와 전소민의 모습은 2일 일요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런닝맨' 전소민이 거침없는 독설을 내뱉었다.

2일(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거침없는 입담을 장착한 '독설 자매' 송지효, 전소민의 모습이 공개된다.

평소 장난 100% 놀림으로 '멍돌자매'를 공격하던 오빠들이 이번에는 역공격을 당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도 여느 때와 다름없이 오프닝부터 멤버들은 '멍돌 자매'를 놀리기에 여념 없었는데 멤버들은 전소민을 보자마자 "MZ세대가 입는 옷을 왜 입었냐"라고 놀리며 오프닝을 시작하는가 하면, 유재석은 "나는 여동생들 기분을 안 좋게 할 수 있다"라며 장꾸 모드를 장착해 송지효까지 자극하며 '멍돌자매'의 분노를 유발했다.

이후, 여행 분위기에 취해 N행시를 하던 중에도 멤버들은 송지효와 전소민에게 "덤벼!"라며 장난기 가득한 모습을 보이자, 송지효는 멤버들에게 "철이 없다"라고 운을 띄워 이목을 집중시켰고 이어 파격적인 일침을 날렸다. 멤버들은 "감정을 한껏 실었다.", "너무 차가워서 눈물이 날 것 같다"며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전소민도 특정 멤버를 저격한 N행시를 선보이며 현장을 초토화시켜 공격력 만렙 '독설 자매'로 거듭났다.

멤버들을 당황시킨 '독설 자매' 송지효와 전소민의 모습은 2일 일요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supremez@sportschosun.com

'39세' 산다라박, 방부제 미모 그 자체였네...점점 더 어려지는 동안 비주얼
남편과 장모의 수상한 스킨십, 불륜 맞았네..이상민 “저 정도면 악마”
“곽도원, 술상 엎고 주연급 배우에 폭언..가족까지 괴롭혔다”
톱스타 폭로 “감금 당해 알몸 다 보여줬다”
유흥업소 직원된 걸그룹 멤버, 출근 인증샷..옷 많이 야하네
1억짜리 코트+10억짜리 보석으로 화제된 스타
42세 송지효, 20대 걸그룹도 소화 못할 착붙 바이크쇼츠 소화
한소희, 팔에 새겼던 타투 싹 제거..앙상하고 새하얀 팔뚝
임영웅, '존재 자체가 레전드'인 트로트 男 스타 '500만원 기부'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