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배트 휘둘러" 보복운전 경악→처벌수준 분노 (한블리)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입력 2022. 9. 29. 08:1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스릴러 뺨치는 위험천만한 보복 운전 행태를 고발한다.

29일 방송되는 JTBC '한문철의 블랙박스 리뷰'(약칭 '한블리') 2회에서는 도로 위 지옥도가 따로 없는 보복 운전에 대해 조명할 예정이다.

영상 속 블박차(블랙박스 차량)가 깜빡이 없이 끼어든 차량에 경적을 울리자, 끼어든 차량이 난폭운전을 하며 위협을 가한다.

신고를 받은 경찰의 등장에도 보복 차량 운전자는 분노를 멈추지 않고 블박차 운전자에게 위협을 가해 스튜디오를 경악하게 한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동아닷컴]
스릴러 뺨치는 위험천만한 보복 운전 행태를 고발한다.

29일 방송되는 JTBC ‘한문철의 블랙박스 리뷰’(약칭 ‘한블리’) 2회에서는 도로 위 지옥도가 따로 없는 보복 운전에 대해 조명할 예정이다.

제작진에 따르면 최근 진행된 ‘한블리’ 녹화에는 패널들을 순식간에 공포로 몰아넣은 블랙박스 영상이 공개된다. 영상 속 블박차(블랙박스 차량)가 깜빡이 없이 끼어든 차량에 경적을 울리자, 끼어든 차량이 난폭운전을 하며 위협을 가한다.

그러자 블박차는 경찰에 신고하며 피하려 하지만 보복 차량는 집요하게 추격, 급기야 야구 배트를 들고 가격하기에 이른다. 블박차가 무시하고 가려고 하지만 차를 가로막아 끊임없이 폭력을 휘두른다. 신고를 받은 경찰의 등장에도 보복 차량 운전자는 분노를 멈추지 않고 블박차 운전자에게 위협을 가해 스튜디오를 경악하게 한다.

앞서 지난주 오토바이 운전자가 블박차에 심각한 차량 훼손을 했던 영상 역시 모두를 충격과 공포로 몰아넣은 바. 이번 영상은 도로 주행 중 블박차를 따라오며 괴롭힘을 가한 일이기에 더욱 아찔한 상황이 짐작된다.

이에 한문철 변호사는 가해자가 어떤 처벌을 받았을지 돌발 퀴즈를 제시한다. 출연진은 “마음만은 징역형이다!”라며 분노를 감추지 못한다.

그런 가운데 ‘한블리’는 블랙박스가 아닌 동네 한복판 CCTV에 잡힌 끔찍한 상황도 낱낱이 공개한다. 차 뒤를 지나가던 여중생이 후진하는 트럭에 부딪히며 바퀴에 깔리는 중상을 입게 된다고. 절로 눈을 감게 되는 처참한 상황에 여중생과 후진 차량의 추돌 사건이 어떤 결과를 맺었을까.

방송은 29일 저녁 8시 50분.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저작권자(c)스포츠동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