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영→한가인, 합창에 진심인 '싱포골드'.."'함께'의 감동 느껴"(종합)

윤효정 기자 입력 2022. 9. 23. 15:01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SBS 싱포골드 제공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하모니가 만드는 감동 '싱포골드'가 찾아온다.

SBS 새 예능 프로그램 '싱포골드'의 제작발표회가 23일 오후2시 온라인 중계로 진행됐다.

'싱포골드'는 SBS가 프로듀서 박진영과 함께 선보이는 국내 최초 '퍼포먼스 합창 배틀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그동안 방송에서 보지 못했던 '쇼콰이어' 장르를 다룰 예정이다.

정익승PD는 "합창대회에 참가하는 내용으로 우승을 하면 좋겠지만 거기로 향하는 걸음걸음이 중요하다, 이 과정을 봐다라"고 했다.

정PD는 "아주 초기에 이런 프로그램을 소개하면서 많이 했던 질문이 '당신이 생각하는 합창은 어떤 모습이냐'였다"라며 "나조차도 (합창이란) 배열을 갖추고 아름다운 목소리로 노래를 하는 사람들이었다, 그런 선입견과 달리 우리는 퍼포먼스 합창을 한다"라고 설명했다.

SBS 싱포골드 제공

이어 "우리는 아름다운 목소리가 기본이 된 합창에 퍼포먼스를 더한 것이다"라며 "25일에 TV를 틀고 '싱포골드'를 보면 아마 한 번도 보지 못한 새로운 결의 무대를 볼 수 있을 것이다"라고 했다.

박진영을 비롯해 작곡가 김형석, 안무가 리아킴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한다. 또한 배우 한가인과 가수 이무진이 '매니지먼트 라인'으로 참여해 참가팀들을 위한 지원을 펼칠 예정이다.

이날 리아킴은 "제작진에게 섭외를 받을 때 박진영이 리아킴씨가 왔으면 좋겠다고 하셨다더라. 모두가 그렇겠지만 '인정 받았구나' 싶어서 너무 기분이 좋았다"고 말문을 열었다.

SBS 싱포골드 제공

이어 "나도 실력이 좋은 분들도 많이 디렉팅해봤지만 너무 잘하는 사람보다 자연스럽게 즐기는 사람들과도 함께 하고 싶은 마음이 있었다. 열정이 많은 분들을 모시고 디렉팅을 할 수 있는 기회였다"라고 덧붙였다.

이무진은 "내가 앉아있는 게 맞을까 싶다가 너무 생각하지 말자, 대단한 선배님 대단한 제작진이 나를 불러주신 것 아닌가. 나대로 임하고 나머지는 편집에 맡기자는 생각이었다"라고 했다.

박진영은 "(리아킴은) JYP의 선생님이었다. 원더걸스를 가르치던 선생님이었고 선미의 '24시간이 모자라' 안무를 짜셨다. 김형석씨 리아킴씨가 출연해주셔서 최강의 드림팀이 됐다"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SBS 싱포골드 제공

이어 "한가인씨, 이무진씨는 개인적으로는 몰랐지만 정말 따뜻하고 좋은 분이시더라. (한가인은) 출연자의 멘탈 케어가 중요한데 잘 챙겨주시더라. 여러분이 생각하는 것보다 똑똑하고 야무진 분이시더라. 그리고 이무진씨는 오디션 경험도 있고 뭐든지 솔직하게 말하는 분이다. 최강의 코치진이다"라고 설명했다.

박진영은 '싱포골드'만의 기준과 관전포인트가 '팀워크'라고 했다.

박진영은 "잘하는 개인이 있는 팀이 오래 함께 해온 팀을 못 이기더라"라며 "개인 능력보다 팀워크가 중요하다는 걸 깨달았다"라고 했다.

SBS 싱포골드 제공

이에 김형석도 공감하며 "밸런스라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내 소리가 멋지게 나가지만 상대의 소리를 배려하는 거고, 그게 팀워크다"라며 "그 밸런스가 결국 감동을 주더라. 전공자보다 오래 해온 팀이 더 감동적이더라"고 했다.

이어 "'싱포골드'는 합창을 소재로 한 드라마로 보면 될 것 같다. 최종 목표가 스페인 대회에 나가는 건데 간절하게 상을 타고 싶다. 하지만 그보다 중요한 건 과정을 즐기는 것이다"라고 했다.

SBS 싱포골드 제공

박진영은 "사실 현실에서 '우리가 특별하다'라는 말을 실감하기는 어렵다. 특별히 태어난 이유도 없는 것 같고, 내가 사라져도 모를 사람이 많을 것이라고 생각하는 분들이 많을 거다"라고 했다.

이어 "그런데 합창은 내가 누구를 만나 어떤 역할을 하는 순간 특별해진다, 혼자라면 특별하지 않을 수 있지만 함께 하면서 특별해지는 경험을 보면서 행복했다"라고 덧붙였다.

리아킴도 "요즘 내가 이렇게 자주 감동을 받은 적이 있었나 싶다. 감동적이고 즐겁게 잘 촬영을 하고 있다. 즐겁게 시청해달라"고 강조했다.

오는 9월25일 오후 6시30분에 처음 방송된다.

SBS 싱포골드 제공

ichi@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