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재 1월 맨유 이적설, 현실성은?..伊전문가 즉각 "불가능"

윤진만 입력 2022. 9. 22. 23:4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터키발 김민재(나폴리)의 맨유 이적설을 이탈리아 이적전문가가 곧바로 반박했다.

앞서 'CNN 터키'는 '맨유가 김민재의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으며, 4500만유로(약 623억원)의 바이아웃 금액을 제시해 내년 1월 겨울 이적시장에서 영입할 준비가 되어있다'고 보도했다.

하지만 '스카이스포츠 이탈리아'의 잔루카 디마르지오는 곧바로 "김민재의 방출 조항은 오는 겨울 이적시장에서 발동될 수 없다. 그리고 바이아웃 금액은 5000만유로(약 692억원) 정도"라고 밝혔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로이터 연합뉴스

[스포츠조선 윤진만 기자]터키발 김민재(나폴리)의 맨유 이적설을 이탈리아 이적전문가가 곧바로 반박했다.

앞서 'CNN 터키'는 '맨유가 김민재의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으며, 4500만유로(약 623억원)의 바이아웃 금액을 제시해 내년 1월 겨울 이적시장에서 영입할 준비가 되어있다'고 보도했다.

지난 7월말 터키 페네르바체에서 이적료 1800만유로(현재환율 약 249억원)에 나폴리로 이적한지 두 달도 지나지 않은 시점에 갑자기 떠오른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이적설은 이탈리아 현지에서 관심을 끌기에 충분했다.

하지만 '스카이스포츠 이탈리아'의 잔루카 디마르지오는 곧바로 "김민재의 방출 조항은 오는 겨울 이적시장에서 발동될 수 없다. 그리고 바이아웃 금액은 5000만유로(약 692억원) 정도"라고 밝혔다.

디마르지오에 따르면 김민재와 나폴리 사이에 바이아웃 조항이 삽입된 것은 사실이지만, 내년(2023년) 여름부터 발동된다.

김민재는 첼시로 떠난 칼리두 쿨리발리의 공백을 기대 이상 잘 메워주고 있다. 컵포함 8경기에 출전해 2골을 넣었다. 나폴리는 지난 라운드 AC밀란전에서 승리하며 5승 2무 승점 17점을 기록하며 단독 선두를 달리고 있다.
윤진만 기자 yoonjinman@sportschosun.com

'39세' 산다라박, 방부제 미모 그 자체였네...점점 더 어려지는 동안 비주얼
남보라 “친동생, 7년 전 실종 이후 숨진 채 발견...고통, 평생 갈 것” 눈물
“폭행 기억 생생→공황장애” 개콘 개그맨, 사라졌던 이유
신지 “김종민과 결혼하고 임신까지 했다고..엄마도 의심해”
나나, 허벅지까지 뒤덮은 '전신 문신'...뱀→거미·나비가 한가득!
그래도 소방차 멤버 였는데..이상원, '파산선고·5평 단칸방 살이→월매출 9천만원' 눈물의 재기담
42세 송지효, 20대 걸그룹도 소화 못할 착붙 바이크쇼츠 소화
한소희, 팔에 새겼던 타투 싹 제거..앙상하고 새하얀 팔뚝
임영웅, '존재 자체가 레전드'인 트로트 男 스타 '500만원 기부'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