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유엔총장 만나 "北 핵도발땐 단호한 대응 지원해달라"

전주영 기자 입력 2022. 9. 21. 18:14 수정 2022. 9. 21. 18:1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20일(현지 시간)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을 만나 "북한이 추가 핵도발을 감행하면 단호한 대응을 지원해달라"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그러면서도 "북한이 핵실험을 재개하거나 추가 핵도발을 감행할 때는 국제사회가 한 목소리로 단호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고 지원해달라"고 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20일(현지 시간)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을 만나 “북한이 추가 핵도발을 감행하면 단호한 대응을 지원해달라”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미국 뉴욕 유엔 사무국에서 구테흐스 사무총장과 약 25분 간 면담했다.

윤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북한의 완전 검증 가능하며 돌이킬 수 없는 비핵화, 한반도의 지속가능한 평화 노력을 사무총장께서 지지해주신 데 늘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고 김은혜 대통령홍보수석비서관이 뉴욕 현지 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윤석열 정부의 대북 로드맵인 ‘담대한 구상’에 대한 의지도 밝혔다. 윤 대통령은 “북한이 개방의 더 나은 길을 선택한다면 대한민국 정부는 물론 국제금융기구, 동북아까지 대규모 투자와 인프라 구축을 위한 금융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면서 “북한이 닫힌 문을 열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강구해서 동북아와 세계 평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그러면서도 “북한이 핵실험을 재개하거나 추가 핵도발을 감행할 때는 국제사회가 한 목소리로 단호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고 지원해달라”고 했다. 이에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윤 대통령과 대한민국은 유엔을 믿어도 된다. 자유와 평화를 위협하는 도발에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차원에서 명확한 대응을 할 것”이라고 화답했다.

윤 대통령은 앞서 유엔 총회 기조연설에서는 북한을 단 한 차례도 거론하지 않았다. 연설에서는 “핵무기를 비롯한 대량살상무기, 인권의 집단적 유린으로 세계 시민의 자유와 평화가 위협받고 있다”는 표현을 통해 에둘러 북한을 겨냥하는 식이었다. 문재인 전 대통령이 임기 동안 유엔 총회 기조연설에서 비핵화 구상인 ‘한반도 프로세스’를 언급하며 한반도와 북한 정권의 특수성, 민족중심적 접근을 주장한 것과는 대조적이다.

이를 놓고 한국이 2024년 유엔 안보리 비상임이사국이 될 가능성을 의식한 것 아니냐는 해석이 나온다. 또 ‘담대한 구상’ 발표 후 북한이 비핵화 협상 거부를 선언하며 냉담한 반응을 보이는 상황도 고려한 것으로 보인다.

윤 대통령은 이날 뉴욕 거주 동포들을 만나 대선 공약이었던 재외동포청 신설을 약속했다. 윤 대통령은 뉴욕 시내 한 연회장에서 열린 뉴욕 동포 만찬 간담회에 참석해 “제 공약이기도 했지만 더불어민주당의 공약이기도 하다. 정기국회에서 어려움 없이 통과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아시아계에 대한 혐오범죄가 늘어난 점에 대한 우려를 전하며 “우리 동포들이 혐오범죄와 차별에 노출되지 않고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정부 차원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만찬에는 윤 대통령의 부인 김건희 여사도 동행했다. 김 여사는 흰색 저고리, 연보라색 한복치마 차림에 장신구는 착용하지 않았다. 행사에는 뉴욕 한인회장단, 민주평통 자문위원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전주영 기자 aimhigh@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